본문 바로가기

한화생명/11시콘서트

[초대 이벤트] 3월 11시콘서트 후기 보고 4월 11시 콘서트 가자!


3 11시 콘서트가 있던 날은 촉촉한 빗방울로 하루를 열었기에 그전까지 수줍어하며 모습을 드러내지 않던 나무와 풀잎들도 새롭고 따뜻한 계절에 푸르른 색을 더했습니다. 연주되었던 프로그램의 곡들도 여느 때보다 기운찬 현악기의 조화가 활짝 피

어나는 꽃과 같았습니다. 3월의 <11시 콘서트>가 꾸민 봄의 시작, 어땠을지 함께 따라가보시죠.





 

고전파의 그윽함과 낭만파의 산뜻함이 이룬 감성 협주 - 3월의 <11시 콘서트>

 

3월의 11시 콘서트의 첫 곡은 “G선상의 아리아였습니다. 바흐 음악의 향기가 객석에 머물러 있을 때 명 해설자 조재혁 피아니스트가 등장해 바이올린이라는 악기의 구조와 장점에 대해 재미있는 음악 상식을 전하며 < 브루흐 바이올린 협주곡 제1 g단조 Op.26 >을 이어나가며, 1부를 마무리 지었습니다.

 

2부에서 선보인 프로그램은 낭만파 음악에서 빼놓으면 서러울 < 슈만 피아노 협주곡 a단조 Op.54 >였습니다. 프로그램 시간상 해당 협주곡 중 1번 알레그로 아페투오소 (Allegro affetuoso, 빠르게 애정과 감동으로)만 연주되는 아쉬움도 잠시, 부드러운 선율과 폭풍 같은 연타를 자유자재로 변화시키는 안수정 피아니스트의 연주에 객석은 큰 감명을 받기도 했습니다.

 


 

이날 프로그램의 절정이었던 <프로코피예프 교향곡 제 1 D장조 Op.25 “고전>은 발표 당시, 현대음악으로 고전파 음악을 재해석하는 형식이 전에 없던 형식이라 여러 의견이 분분했었죠. 하지만, 당시 대중들은 경쾌하면서도 아름다운 이 교향곡에 흠뻑 빠져들었다고 합니다.

 

콘서트의 관객분들 역시 시대를 넘어선 고전과 현대음악의 조화에 깊이 매료되어 빈틈없는 안정감과 압도적인 연주를 보여준 코리안 심포니 오케스트라와 장윤성 지휘자에게 그칠 줄 모르는 갈채를 보냈습니다. 고전파와 낭만파가 만나 멋진 향연을 이뤘던 3월의 콘서트홀을 나서는 관객들은 그날 따스한 햇볕에 실린 봄기운 속에서 다음 달 11시 콘서트에 대해 기대하는 분위기였죠.

 

 

▶정겨운 목소리의 다정한 속삭임 - 4 11시 콘서트 - [Voices of Spring]

 


가까운 이웃처럼 다가와 들려줄 봄의 여러 가지 노래들이 함께 할 4월의 프로그램, 기대되지 않으세요? 4 11시 콘서트에는 왈츠와 오페라가 봄의 춤과 노래를 한껏 휘날리는 즐겁고 유쾌한 무대가 될 것 같습니다.



 J. 슈트라우스 II - ‘봄의 소리왈츠 Op.410


 



왈츠 하면 빼놓을 수 없는, 왈츠의 황제 요한 슈트라우스 2세가 4월 콘서트의 시작이군요. 많은 왈츠곡이 있지만 그중에서도봄의 소리왈츠는 오케스트라 편곡으로 너무나 유명한 곡인데요. 본래는 소프라노 독창곡입니다. 그야말로 봄의 소리를 들으실 수 있겠습니다.

 


아르디티 입맞춤



   >


19 세기 이탈리아 출신의 오페라 작곡가 아르디티는 이탈리아보다 미국과 유럽에서 더 많은 활약을 보인 뛰어난 작곡가인데요. 생소하다 싶으셔도 이 곡은 아마 낯설지 않으실 만큼 많은 사랑을 받은 곡입니다.

 


모차르트 - 오페라 <피가로의 결혼> 하이라이트

    



가끔 어느 부분이 하이라이트냐는 질문을 듣는 곡 ‘하이라이트인데요모차르트 오페라의 발랄하면서도 즐거운 부분들이 이름처럼 모여있는 명곡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피가로의 결혼자체가 참 유쾌한 희곡이기도 한 만큼 그 특징이 잘 드러난 곡이랍니다.

 


2018 4월 두 번째 목요일, 11시 콘서트에 초대합니다


 



봄바람과 꽃향기가 가득한 나날 속에서 그 멋진 노래와 음악이 연주될 4월의 <11시 콘서트> 벌써 두근거리지 않으십니까? 한화생명 블로그에 공개 댓글로 먼저 신청을 하시고, 다시 그 댓글에비밀 댓글로 이름/휴대폰 번호를 기재해주시면 그 행운이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 이전 댓글 더보기
  • 김미혜 2018.03.17 13: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좋은 이벤트가있는지 처음 알았습니다. 보자마자 젊은날 클래식 씨디를 모으는게 취미였던 사랑하는 엄마가 떠올라 함께 가고싶어 신청합니다. 연주를 들으며 엄마의 봄이었던 젊은날을 떠올릴수 있도록 추억만들어드리고 싶어요~

  • 비밀댓글입니다

  • 김부기 2018.03.17 22: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화생명과함께하는 힐링이되는 2018년4월12시 목요일 오전11시에 꼭 초대받고싶습니다~^^
    한화생명 & 예술의 전당에서 마음의 치유(힐링캠프)콘서트에 초대받고싶습니다~^^
    m.facebook.com/D1A9M8I1EN
    blog.naver.com/damien_1981
    https://story.kakao.com/thftifm
    공유완료!!!

  • 비밀댓글입니다

    • 이경자 2018.03.18 06:15 댓글주소 수정/삭제

      결혼30주년을 맞아
      남편과 봄의 향기에 취해
      멋진 봄나들이를
      기원합니다

  • 김은정 2018.03.18 13: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친구들이 예당 11시콘서트 가자고하네요
    이제 아이들크고 우리들의 시간을 갖는 첫예당 나들이예요~ 봄의 왈츠에 가슴이 콩닥콩닥... 봄을 한껏 느껴볼거예요

  • 김수철 2018.03.18 18: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봄날의 연주는 참 낭만적인 것 같아요.
    현을 타고 넘어오는 소리처럼
    만개하는 소리들에 꽃밭 한가운데 있는 듯한 느낌으로 경청하게 된다죠.
    요며칠 봄비가 촉촉히 적셔주는 날이 계속 됐는데,
    이제 그 비의 촉촉함을 머금도 더 많이 피어나게 될 새로운 꽃들의 아름다움처럼
    새로운 연주로 마주하게 될 11시 콘서트의 자리, 같이하길 청하며 신청댓글 남겨봅니다 :)

  • 이지혜 2018.03.18 21: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봄이 되면 벚꽃 볼 생각에 맘이 들뜹니다.벚꽃의 화사함과 함께 왈츠에 젖어들고 싶네요.올해 건강이 안좋아서 벚꽃구경 갈 수 있나 싶으나, 음악회 갈 목표로 건강회복하고 싶어요^^♡ 목표를 주세요~

  • 비밀댓글입니다

  • 비밀댓글입니다

  • 이주희 2018.03.19 20: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아 ♥♥ 너무가고싶어용 ♥♥ 매년 한화클래스 들으러갔었는데 요번에도 갔으면 좋겠네용 ♥♥

  • 조현경 2018.03.19 21: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따뜻한 봄날에 요즘 사춘기가온 딸래미와 단둘이 데이트하면서 힐링하고 싶어요~~사남매 키우느라 제가 너무 좋아하는 클래식은 사치에 불과했네요~아이들이 그래도 조금 크니 이런 여유도 한번 느껴보고싶어요~~~

  • 김솔지 2018.03.20 12: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추운겨울이 가고 따뜻한 봄이 왔네요...
    클래식 음악은 봄 만큼이나 따뜻함을 주는 것 같습니다.
    마음이 힘들때 클래식 음악을 즐겨 듣는데요~
    날씨는 봄이 왔으나 제 마음에는 아직 봄이 오지 않았네요...
    봄의소리 왈츠를 들으며 제 마음을 위로했으면 좋았을텐데..
    따뜻한 봄.. 클래식 음악을 들으며,,예술의 전당을 산책하며
    하루 제 마음에게 위로를 해주고 싶습니다.
    일에 치여 매일 11시까지 야근하느라 너무 힘든 요즘인데
    하루 저에게 휴가를 주고 싶습니다.
    지금까지 고생했다고
    토닥토닥하면서요~
    저에게 봄의 따뜻한 하루를 선물해주시겠어요?
    음악듣고 힘내겠습니다.
    꼭 부탁드립니다.

  • 이경신 2018.03.20 16: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봄의 왈츠 들으며 신청글 작성합니다..산뜻한 음악과 함께 행복한 시간을 느끼고 싶습니다...노래는 못해도,,,감상하는 영광을 주시면 너무 좋을 거같아요,,,

  • 나인성 2018.03.21 10: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봄봄봄 봄이 왔어요~ 봄바람 휘날리며~ 흩날리는 벚꽃 잎이~
    대중가요 홍수속에 봄을 알리는 클래식을 듣고 싶네요.
    초대해 주실거죠?

  • 최혜진 2018.03.21 16: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1시 콘서트 보자마자 고향에 혼자 살고 계시는 엄마가 생각나네요ㅠㅠㅠ
    날씨도 많이 따뜻해지고 엄마랑 특별한 추억을 만들고 싶어요!
    11시 콘서트 당첨돼서 꼭 같이 보고 싶습니다~~

  • 4월 봄이 한창인 때 아름다운 노래로 마음을 정화하고 싶어요. 3월 봄비 내리는 아침의 오케스트라 연주& 바이올린&피아노 합주 너무 즐거웠어요. 좋은 시간 또 갖고 싶어요.^^

  • 김옥란 2018.03.21 19: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듣고 싶어하는 오페라를 화창한 봄날에 들을 수 있다면 너무 행복할 것 같아요 ~^^
    저에게 봄처럼 따뜻한 행운이 와 주길 바래봐요~^^

  • 이은주 2018.03.22 14: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봄이 오는 4월에 클래식을 들으면 정말 즐겁게 하루를 시작할 수 있을 것 같아요.
    친구와 함께 즐거운 나들이 하고 싶어요.

  • 김승태 2018.03.22 21: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봄의 춤과 목소리를 담은
    4월의 11시 콘서트!
    솔직히 한달에 한번 11시 콘서트를
    못보면 한달이 왠지 모르게 허무해요.
    11시 콘서트만의 재미에 이미 중독된~~
    신청합니다.

  • 권현숙 2018.03.23 00: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날짜로는 절기상 춘분이지나 완연한 봄기운을 느낄수있어야되는데 아직 봄이 곁으로 오기까지 먼 얘기같네요..음악으로나마 봄을 즐기고 싶어요

    • 2018.03.23 00: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비밀댓글입니다

    • 안녕하세요. 한화생명 블로그 담당자입니다. '3월 11시 콘서트'당첨자를 발표하겠습니다.

      당첨자는 박*희(2134), 구*애 (3045),이*구(0818),이*희(6537), 윤*숙(2349),김*혜(6626),
      김*기(8178), 김*정(4008), 김*철(4212), 이*혜(6240), 이*희(8778),조*경(8742), 김*지(6767),
      이*신(5774), 나*성(8438),송*호(4751), 이*주(3162), 김*태(5674), 권*숙(7262)
      최*진(2677) 입니다.

      축하드립니다 ^^ 당첨되신 분들은 개별 연락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이벤트에 참여해주셔서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한화생명 블로그에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