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모기

휴가철 전염병과 예방법 알아보고, 여행자 보험으로 휴가철 불상사 막아보자 여름이 절정으로 치닫으면서 더위를 피해 휴가를 가는 분들이 많아졌죠. 8월, 휴가철을 맞아 많은 사람이 해외여행을 가는 요즘, 즐거운 여행을 위해서라면 꼭 기억해야 할 점이 있습니다. 바로 해외에서 옮아올 수 있는 다양한 질병입니다. 그래서 오늘은 해외여행 시 주의해야 할 질병과 그에 대한 예방법에 대해 알아볼까 합니다. ▶ 질병을 옮기는 매개체, 모기 여름에는 우리나라나 해외나 항상 조심해야 할 벌레가 있습니다. 바로, ‘모기’입니다. 모기는 인간에게 옮길 수 있는 여러 질병을 부르는 매개체인데요. 모기는 인간을 물기 전 감염된 동물의 피를 빨다가 질병을 얻은 채로 인간에게 옮기게 됩니다. 모기는 매우 다양한 질병을 옮기는데, 모기가 매개체가 되는 질병은 무엇이 있을까요? 첫 번째로 ‘지카 바이러스’입.. 2019. 8. 9. 더보기
가뭄으로 경제 빨간 불, 그 영향과 전망은? 지난 주말부터 전국적으로 비가 내리면서 대지를 적셔주고 있는데요. 이 비가 내리기 전까지는 때 이른 폭염과 가뭄으로 농산물 업계가 울상을 짓고 있었습니다. 또, 이로 인해 물가가 오르면서 가계부에도 빨간 불이 켜졌죠. 각 가정의 장바구니에도 팍팍한 가뭄이 찾아온 셈인데요. 가뭄은 생활과 경제에 어떤 영향을 미치고 있을까요? 가뭄에 따라 변하는 생활 속 경제 이야기 어떠셨나요? 가뭄이 쉽게 해소되지는 않겠지만, 8월 이후 강수량이 평년 수준으로 올라가면서 다소 완화할 수는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가뭄 해갈을 위한 여러 대책이 나오고는 있지만, 무엇보다 단비 소식이 최고 아닐까요? 이번 주 잠깐 비가 내리면서 말라붙은 대지를 적셔주는 듯했습니다. 하지만 잠깐 지나는 국지성 호우로는 가뭄을 완전히 물리치기에 .. 2017. 7. 3. 더보기
여름철 짜증 유발자 모기, 효과적인 모기 퇴치방법은? 낮에는 폭염, 밤에는 열대야로 무더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더위만큼 우리를 괴롭히는 또 한 가지, 바로 여름철 불청객 모기죠. 윙윙거리는 소리로 새벽잠을 깨우는 데다 물린 자리는 빨갛게 붓고 간지러워 여러모로 골칫거리인데요. 어릴 적처럼 방역차를 따라다니거나, 스프레이를 뿌리면 모기를 퇴치할 수 있을까요? 모기에 관한 속설, 모기의 습성 등을 살펴보고 효과적인 모기 퇴치법을 소개하겠습니다. 잠자리에 들기 전 엥엥 거리는 모기 소리에 잠 못 이룬 경험 다들 한 번쯤은 있으실 텐데요. 연일 이어지는 여름철 무더위와 함께 찾아온 모기. 대전지역 유통업계에 따르면, 7월 모기 퇴치제품 판매량이 전월 대비 평균 10%가 올랐다고 합니다. 특히 전기 모기채는 7%, 모기향은 11% 판매량이 증가하면서 모기 퇴.. 2016. 8. 5.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