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승의날

[11시 콘서트 초대 이벤트] 5월 11시 콘서트, 가족과 함께 경쾌하고 평화로운 음악을 느껴보세요. 부쩍 따뜻해진 날씨에 사람들의 옷차림이 제법 가벼워진 4월, 이번 공연은 따뜻해진 날씨만큼 사랑을 노래하는 듯한 따사로운 선율이 인상적인 4월의 11시 콘서트였습니다. 5월에는 또 어떤 아름다운 선율로 우리를 기다리고 있을까요? ▶ 봄을 닮은 사랑의 세레나데 이번 11시 콘서트는 베버의 로 그 막을 열었는데요. 마치 무도회장에 온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키는 곡입니다. 무도회에서 신사가 숙녀에게 다가가 춤을 추자고 정중히 제안하는 모습을 첼로의 연주로 나타냈습니다. 숙녀는 짐짓 사양하지만, 신사가 재청하자 못 이긴 척 받아들인 후 두 사람은 흥겨운 왈츠 리듬에 맞추어 한동안 춤을 춥니다. ‘최초의 콘서트용 왈츠’로 알려진 이 곡은 원래 피아노곡이지만, 베를리오즈를 비롯한 여러 작곡가가 관현악곡으로 편곡하기도.. 2019. 4. 19. 더보기
자산100조 달성 기념, 가족에게 따뜻한 편지쓰기 공모전 개최! 꽃잎 흩날리는 요즘, 바야흐로 봄의 계절이 돌아왔습니다. 교정에는 설렘이 가득하고, 거리에는 애정 가득한 청춘남녀들이 훈훈한 분위기를 연출해주고 있는데요, 옛 청춘들은 이런 설렘 가득한 마음을 안고 손편지를 썼던 것 같아요. 잔잔하게 잉크 묻은 손편지가 그리워지는 이 맘 때, 한화생명에서 특별한 공모전을 준비했습니다. 바로 ‘자산100조 달성 기념, 한화생명과 좋은생각이 함께하는 가족 사랑 편지쓰기’인데요, 자세한 내용을 알아볼까요? ▶ 한화생명과 좋은생각이 함께하는 가족 사랑 편지 쓰기 편지의 대주제는 ‘가족사랑’인데요, 세부 주제는 3가지로 분류합니다. 첫째, 부모가 자녀에게, 자녀가 부모님에게 전하는 사랑의 편지, 둘째, 온 가족이 어려운 순간에 힘을 합해 극복한 가족에 대한 감사 편지, 가족과 함.. 2016. 4. 22.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