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안내

교육의 본질을 기본으로 하는 경제교육 프로그램, 2018 주니어경제포럼 챌린지스쿨 아인슈타인이 유명한 말 중에 ‘교육의 목적은 정보 습득이 아니다. 사고하는 법을 훈련하는 것, 그것이 교육의 본질이다’라는 명언이 있습니다. 암기식 교육보다는 프랑스 교육처럼 사고하는 습관, 상상하는 습관이 중요하다는 것에는 누구나 공감할 것입니다. 교육의 본질을 기본으로 하는 한화생명 경제교육 프로그램, 2018 주니어경제포럼이 챌린지스쿨을 끝으로 대망의 막을 내렸습니다. 2박 3일간의 알찬 프로그램을 마치고 경제와 조금 더 친구가 되었는지 생생한 후기로 전달 드립니다. ▶주니어경제포럼 Season3 챌린지스쿨 2018 주니어 경제포럼 챌린지스쿨은 Online Academy에서 학습한 “경제”를 주제로 한 강의를 통해 보다 심도 있는 내용을 다뤘습니다. 더불어 체험활동을 통해 다양한 경제 개념과 원리를.. 2018. 8. 22. 더보기
보험회사에서의 빅데이터, 어떻게 활용되고 있을까요? 불과 2~3년 전만 해도 핀테크, 빅데이터와 같은 이름은 생소한 단어였는데요. 이제는 수많은 기업들이 빅데이터를 활용하여 새로운 사업기회를 발굴하고 있어 우리 생활 속으로 많이 녹아들었습니다. 예측 알고리즘을 통해 잘못된 신용카드 청구 및 수수료가 과다 정보가 발생한 것으로 추정되면, 이를 포착해 회원에게 알려주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미국의 빌가드(Billguard)가 그 사례죠. 이외에도 온라인 데이터와 분석 기술을 활용해 신용평가 모델을 만들어 대출 심사에 활용한 사례도 많습니다. 우리의 실생활에 도움이 되는 재미있는 사례도 있습니다. 서울시는 KT의 통화량 통계 데이터와 서울시가 보유한 교통 데이터를 융합, 분석해 심야버스 노선을 개선했다고 합니다. 통화량 데이터를 기반으로 노선별, 요일별 유동인구에.. 2017. 11. 14. 더보기
부모님께 행복을 전해드리는 방법, Lifeplus 용돈드리는 효보험 무배당 혹독한 더위가 시작됐습니다. 이런 날씨에는 건강 걱정이 많이 드는데요. 더위에 약한 노인분들을 보면 우리의 어머니 아버지가 떠오르기 마련입니다. ‘孝(효도 효)’는 “자라서(土) 지팡이( 丿)를 짚게 되었을 때 자식(子)이 받치고 있다”는 뜻을 의미합니다. 요즘 시대에 자녀로서 나이 든 부모님의 지팡이를 준비하기가 만만치 않은 게 현실입니다. 바쁜 현대사회에서 챙기기 어려운 효심, 효도의 방법에는 여러 가지가 있겠지만 보험상품을 통한 효도를 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죠. 이에 걸맞은 상품인 을 소개합니다. ▶Lifeplus 용돈드리는 효보험 무배당 부모님께 매월 용돈을 드리고 있다면 상품명에 굉장히 매력을 느끼실 것 같습니다. 은 시니어 세대의 삶의 질 향상을 지원하는 효보험이 필요하다는 배경하에 개발되었.. 2017. 7. 21.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