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자소득세

저축하며 한숨 쉬지 말자! 직장인을 위한 저축 노하우 재테크의 시작이 저축이라는 것을 모르는 사람은 없죠. 그러나 막상 저축상품에 가입하려고 하면 금융회사마다 다양한 상품을 선보이고 있어 혼란스러운 것이 사실입니다. 저축이 중요하다는 것은 알지만 저축하기 위해서는 지출을 줄여야 하기 때문에 부담을 느끼게 된다는 분들도 많고요. 금리가 낮아졌다고는 하지만 저축만큼 목돈 모으기에 적합한 상품은 없답니다. 포기할 수 없는 저축, 어떻게 해야 할까요? 세계적인 투자가 워렌 버핏은 “소비하고 남은 돈으로 저축하는 것이 아니라 저축하고 남은 돈으로 소비를 하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시대를 초월한 합리적인 경제생활의 출발점이라는 사실을 기억하고 저축을 시작해 보세요. 알뜰하고 체계적인 재테크, 저축의 기쁨을 느껴 보시기 바랍니다. 김민지 김민지 2017. 11. 3. 더보기
가정의 달, 가족이 함께 할 수 있는 재테크 방법은? 가정의 달 5월, 가정의 따뜻함과 풍요로움을 만끽할 수 있는 계절입니다. 오랜만에 함께 시간을 보내며 가족의 유대와 행복을 확인하게 되는데요. 하지만, 여러 가족 행사로 통장이 가벼워지면서 부담을 느끼는 분들도 많습니다. 가정의 달을 맞이해 ‘가족 재테크의 날’을 지정해 우리 가족 경제의 튼튼한 설계도를 그려보면 어떨까요? 가족을 더욱 행복하게 만드는 가족 재테크 노하우, 한화생명과 함께 차근차근 확인해보세요. 보통 재테크는 돈을 버는 성인 한 사람이 고민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가족 단위 재테크에 대해서는 낯설게 생각하는 분들이 대부분이죠. 하지만 재테크는 단순히 돈을 모으는 것뿐 아니라, 합리적인 소비를 통해서도 이루어지는 법. 가정을 이루고 생활하는 경우, 수입과 소비가 가족 단위로 이루어지므로 경제.. 2017. 5. 19. 더보기
100세시대의 나침반 연금보험 가이드 우리 사회에 100세 시대가 도래했다고 합니다. 이 말은 100세 까지의 인생을 위해 젊은 나이부터 노후 준비를 해야 한다는 뜻이기도 한데요. 연금보험을 통해 자산을 미리 준비해둔다면 노후대비는 어려운 일이 아니랍니다. 제대로 선택하면 노후의 두려움을 즐거운 여행으로 바꿔주는 ‘연금보험’은 무엇일까요? 연금보험은 가입기간 및 연금수령기간을 고려했을 때 50년에서 60년 이상 가입을 유지해야 하는 상품입니다. 따라서 장기적으로 살아남을 수 있는 재무건전성이 뛰어난 회사의 상품을 고르는 것이 중요하답니다. 연금수령 시점이 평균 50세 이상이므로 회사가 안정적으로 장기간 영업을 유지할 힘이 있는지, ‘지급여력비율’은 높은지를 우선적으로 따져보시는 것, 잊지 마세요! 김민지 2017. 1. 11. 더보기
초저금리 시대에도 이것만 안다면! 목돈을 부르는 3가지 투자상식! 이제 우리나라 은행 예금도 금리가 무척 낮아졌다는 소식은 어제오늘의 뉴스가 아닙니다. 이미 시중 금리는 사상 최저치로 떨어져 일반 은행 예금 금리가 1% 선일 정도고요. 한국은행이 정하는 기준금리조차 1.5%를 유지하고 있어 글로벌 금융위기 충격을 받았던 2009년 당시의 기준금리(2.0%) 보다도 낮아진 상태입니다. 더욱이 최근에는 우리나라 장기채권 금리가 급기야 미국의 장기채권 금리 아래로 떨어지는 상황마저 발생했는데요. 한국 기준금리는 1.5%로 미국의 기준금리 0~0.25%를 1.25% 포인트 이상 웃돌고 있지만, 지난 9월 말 한국의 10년 만기 국채 금리는 2.13%로 하락해 미국의 10년 만기 국채 수익률 2.16%를 밑돌기까지 했던 것이지요. ▶우리나라 장기채 금리, 미국보다 낮아 그렇다면.. 2015. 10. 15. 더보기
오늘은 장애인의 날, '장애인 신탁'이 제대로 활용 되려면? 돌아오는 4월 20일은 무슨 날일까요? 민간단체에서 1972년부터 개최해 오던 ‘재활의 날’을 이어 받아 1991년부터 정부에서는 4월 20일을 ‘장애인의 날’로 법정기념일을 공식으로 지정하였습니다. 매년 4월 20일에는 장애인을 위해 기념행사를 해오고 있는데요. 이는 1년 중 모든 만물이 소생하는 계절, 4월에 장애인의 재활의지를 부각시킬 수 있다는데 의미를 둔 것입니다. ’14년 보건복지부에서 발표한 2013년말 기준 우리나라 등록 장애인 인구는 250만명에 이르고 있습니다. ▶장애인 보호인의 고민과 현실 일반적으로 장애인, 특히 자폐와 지적 장애가 있는 분들은 생계를 책임지고 있는 부모가 살아 있다면 돌봄을 받을 수 있겠지만, 부모가 모두 사망하고 생전에 장애인을 위해 특별한 대책을 마련해 놓지 않.. 2015. 4. 20. 더보기
커피 한 잔 값으로 명품을 빌리는 공유경제 경기불황으로 움츠러든 소비심리를 반영하듯, 다양한 형태의 새로운 소비 트렌드가 생겨나고 있습니다. 한 예로 서로의 물건을 빌려서 쓰는 공유경제가 있는데요. 기존 소비의 새로운 대안으로 자리잡고 있는 등 경기불황을 극복하려는 노력이 자연스럽게 새로운 트렌드를 만들어내고 있는 것입니다. 새로운 소비형태인 '공유경제'와 함께 '모디슈머' 등 최근의 주요 경제이슈를 간단히 살펴보겠습니다. ▶ 빌려 쓰며 불황을 이기는 공유경제 미래학자 제레미 리프킨은 얼마 전, 뉴욕타임스 컬럼에서 “기술의 발전으로 세계경제가 공유경제로 급속히 진입하면서 오히려 반(反)자본주의(Anti-Capitalism) 시대가 도래하기 시작했다”고 이야기 했습니다. ‘공유경제’란 하나의 물품을 소유의 개념이 아닌 서로 대여해주고 차용해서 사용.. 2014. 3. 24.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