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저축성보험

보험 가입 시 다르게 적용되는 비과세 적용 방법은? 자영업에 종사하는 박종훈 씨(43)는 지난해 4월, 노후 준비를 목적으로 월 50만 원(10년 납) 연금보험에 가입했습니다. 그로부터 1년 후 다시 월 100만 원(10년 납) 연금보험에 추가로 가입하였고요. 그리고 올해 5월에 월 100만 원 계약에 추가납입 30만 원을 하려고 하는데요. 이럴 경우, 월 150만 원이 넘어 비과세 혜택을 받지 못할 수도 있다는 얘기를 들었다고 합니다. 만약 종훈 씨가 계획대로 실행한다면 어떠한 결과가 나올까요? 추가납입 보험료 30만 원으로 인해 월 적립 보험료가 150만 원 한도를 초과하게 되어 결국 월 50만 원의 연금보험은 비과세되지만, 월 150만 원을 초과 원인이 되는 두 번째 계약은 과세 계약으로 변경됩니다. 위 사례처럼 장기저축성보험의 비과세 혜택이 변경된.. 2018.07.16 더보기
보험에도 나이가 있다? 보험나이 계산 방법! 나이가 어리면 보험료가 낮아진다는 말 들어보셨나요? 보험은 가입시기와 보험 나이에 따라 보험료가 달라질 수 있습니다. 보험 부담을 조금이라도 줄일 수 있는 타이밍을 찾을 수 있는 보험나이와 상령일에 주목해 보세요! 티끌 모아 태산이라는 말이 있죠. 언뜻 보기에 큰 차이가 나지 않는다고 해도 조그만 금액이 모여 큰 차이를 만들 수 있답니다. 만약 보험상령일을 앞두고 새로운 보험가입을 준비하고 있다면 최대한 상령일 전에 가입하는 것이 좋겠죠? 나의 보험상령일을 통해 효과적인 보험가입 타이밍을 찾아보세요! 김민지 2018.04.10 더보기
보장부터 연말정산 세액공제까지! 다재다능한 보험의 기능 보험상품이 진화하고 있습니다. 전통적인 개념의 ‘순수보장’에서 벗어나 세금공제부터 재테크 기능이 강화된 보험상품이 늘어나고 있는데요. 똑똑하게 가입하면 급할 때 대출을 받을 수 있을 뿐 아니라 연말정산 시 세액공제까지 받을 수 있답니다. 오늘은 보험의 유익한 기능을 소개해 드릴게요! ▶언제나 든든한 우산 [보험의 보장기능] 보험은 미래의 걱정을 사는 일이라는 말이 있죠. 사망했을 때 남은 가족을 위해, 혹시 생길 수 있는 질병이나 상해에 대비하기 위해, 노후 준비 등 보험은 다양한 상황을 든든하게 보장해주는 것이 특징입니다. 경제적 위험 대비, 건강 위험 대비, 재산 피해 위험 대비 등 나의 상황에 맞는 보험을 짜임새 있게 가입해 두면 나의 건강과 자산을 지키고 동시에 사랑하는 가족을 지키는 방법이 됩니.. 2017.11.16 더보기
보험 가입 전 이것만은 꼭! 가입 전 체크리스트 6 보험이 미래를 든든하게 지켜주는 안전장치라는 것을 알면서도 막상 보험에 가입하려니 어떤 보험이 내게 꼭 필요하고 잘 맞는지 고민된다는 분들이 많습니다. 건강과 행복을 챙기고 대비하는데 큰 도움이 되는 보험을 보다 현명하게 선택할 수 있는 방법을 알려 드릴게요! 누구를 위한 보험인지 생각해 보세요. 보험에 가입하기 전 이 보험이 누구를 위한 것인가를 결정해야 합니다. 배우자와 자녀 등 온 가족이 계약 한 건으로 보장받을 수 있는 상품이라고 해도 ‘주로 보장을 받는 사람’은 1명이기 때문입니다. 보험은 인생 설계의 밑그림을 그리는 것과도 비슷합니다. 보험에 가입하기 전 ‘이 상품이 나에게(주계약자) 왜 필요한가’를 충분히 생각해 보는 것, 잊지 마세요! 왜 가입하는가? 보험에는 다양한 종류가 있습니다. 죽거.. 2017.10.13 더보기
[보험썰전] 판매 중지된 연금상품도 추가납입이 가능하다? 친구와 같은 상품의 연금보험을 가입했던 A씨. 납입 금액도 적고 판매 중지된 상품이기에 납입금액을 올려서 새로 가입하려 친구에게 현재 가입되어 있는 연금보험 상품을 추천해달라고 합니다. 새로운 상품을 가입한 것이 아닌 기존에 가입했던 판매가 중지된 상품의 납입금액을 올린 것이라고 하는데요. 판매 중지된 연금상품의 추가납입, 이게 사실일까요? 판매 중지된 연금상품도 추가납입을 할 수 있을까요? 정답은 Yes! 추가 납입 기능이 있는 연금상품이라면 가능합니다. 연금상품의 추가납입은 판매 당신 추가 납입 기능이 있는 연금상품이라면, 판매가 중지되었다 하더라도 정상적으로 계약이 유지되고 있으면 추가 납입은 가능합니다. 반대로 판매 당시 추가 납입 기능이 처음부터 없는 상품의 경우, 추가납입은 할 수 없습니다. .. 2017.08.11 더보기
저축성보험 VS 은행 적금, 어떤걸 가입해야 할까? 은행적금과 함께 중산층의 저축수단으로 사용되던 저축성보험의 비과세 혜택이 4월 1일부터 축소되었는데요. 저축성보험은 월 복리로 원금과 이자에 또 이자가 붙는 만큼 은행적금보다 유리하고, 10년 이상 상품을 유지 시 비과세 혜택까지 있어서 노후준비를 위해 장기적으로 돈을 모으는 사람들에게 인기가 많았는데요. 비과세 혜택 축소로 세테크 전략에도 큰 변화가 필요해보입니다. Q. 저축성보험, 은행 예∙적금과 다른 점(특징)은? 저축성보험과 은행 예∙적금과의 가장 큰 차이는 기간과 세금입니다. 저축성보험은 10년 이상 유지해야 이자에 대한 비과세 혜택을 받을 수 있기 때문에 만기가 보통 10년 이상입니다. 또한 복리로 원금과 이자에 대해서도 이자가 붙습니다. 단, 저축성보험은 대부분 만기 시에 원금이 보장되는 안.. 2017.04.05 더보기
노후준비, 달라진 비과세 한도부터 체크하세요 지난해 12월 28일, 기획재정부에서 2016년 세법개정 후속 시행령 개정안을 발표했습니다. 주목할 만한 것은 장기저축성 보험의 비과세 납입한도를 축소한다는 내용인데요. 어떤 내용이 달라지는지, 새로운 비과세 기준이 도입되기 전에 어떤 준비를 해야 하는지 함께 살펴볼까요? ▶소득세법에서 말하는 저축성보험이란? 비과세 기준 변경 내용을 살펴보기에 앞서, 소득세법에서 말하는 저축성 보험의 정의가 무엇인지도 체크할 필요가 있습니다. 소득세법에서 말하는 저축성보험은 만기에 받는 보험금 또는 계약기간 중도에 해당 보험이 해지됨에 따라 받는 환급금이 납입보험료보다 큰 경우 (보험 차익이 생기는 경우) 저축성 보험으로 규정합니다. ▶2017년, 저축성보험 비과세 혜택 축소 현재 시행되고 있는 소득세법 시행령 제25조.. 2017.01.04 더보기
맞벌이 부부가 재테크 보릿고개에서 살아남는 투자 전략 가정의 행복을 위해서 돈이 전부는 아니지만 꼭 필요한 요인인 것은 사실입니다. 재산의 크기가 가정의 행복과 정비례하는 것은 아니지만 가족의 안정을 어느 정도 담보할 수는 있지 않을까요. 재산을 키우기 위해서는 소득은 늘리고 지출은 통제, 여유 자금을 잘 관리해야 할 것입니다. 소득을 증대시키는 대표적인 방법이 바로 맞벌이입니다. 하지만 소득이 늘어나 경제적인 여유는 생길지라도 시간적 여유는 줄어들 수밖에 없습니다. 이런 맞벌이 부부의 효과적인 재테크 방법은 무엇일까요? ▶맞벌이, 10가구 중 4가구 이상 통계청이 발표한 지역별 고용조사에 의하면, 2015년 우리나라에서 배우자가 있는 가구는 총 1,185만 8천 가구인데 이중 맞벌이 가구가 520만 6천 가구로 43.9%를 차지했습니다. 2011년부터 줄.. 2016.11.25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