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세보증금

깡통전세 예방주사, 달라진 전세금반환보증보험 조건을 알아보자 집값과 전셋값이 동시에 떨어지면서 전국적으로 ‘역전세난’ 공포가 커지고 있는데요. 이 때문에 전세금을 돌려받지 못할 경우를 대비해 가입하는 전세 보증 상품 가입 건수가 2019년 1월에만 100% 넘게 폭증하고 있다고 합니다. 전문가들은 평생 모은 전세금을 날리지 않기 위해 전세가 하락기인 요즘 같은 때에는 ‘전세금 반환보증’을 반드시 챙길 것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달라진 전세금반환보증보험 가입 조건, 어떻게 활용해야 할까요? ▶ 깡통전세 우려에 가입자 2배 증가한 전세금반환보증보험 지난해 2월 1일 주택도시보증공사(HUG)는 정부의 ‘주거복지로드맵’ 후속 조처로 임차인의 전세보증금 반환보증 가입이 좀 더 쉽도록 제도를 개선했는데요. 이로 인해 더욱더 많은 임차인이 전세보증금 반환보증에 가입할 수 있게 .. 2019. 1. 29. 더보기
미성년자 상속재산 이전을 위한 타익신탁 활용기 일찍이 부모님을 여읜 김수안(32세, 가명) 씨는 여동생(김정안, 12세)이 한 명 있습니다. 개인적인 사정으로 인해 동생은 후견인으로 선임된 고모가 돌보고 있는 상황입니다. 얼마 전 할아버지가 돌아가시면서 남긴 거액의 상속재산을 부모님 대신 동생의 지분까지 상속받은 수안 씨는 고민이 하나 생겼습니다. 주변 친척들의 따가운 시선이 그녀를 괴롭히기 시작한 것입니다. 현재 미성년자 신분인 동생의 상속재산을 본인이 관리하고 있는데, 주위 친척들이 과연 동생에게 상속재산이 이전될 수 있을지 의문을 표하고 있는 것입니다. 수안 씨는 친척들도 공감하고 수긍할 수 있는 한편 안전하고 확실하게 동생에게 본인 몫의 상속재산을 넘겨줄 수 있도록 “신탁(信託, Trust)”을 통해 비슷한 고민을 해결한 사례*를 떠올린 친구.. 2018. 6. 29. 더보기
2017 부동산 시장 전망에 따른 부동산 투자 전략 2017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올해 부동산 시장의 화두는 리스크 관리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대내외 경제여건으로 불확실성이 더 커질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입니다. 이런 상황에도 불구하고, 올해 변경되는 부동산 제도를 미리 살펴보고 준비한다면 투자 및 자산 관리에 큰 도움이 되겠죠. ▶2017년 달라지는 부동산세법 먼저 부동산세법 관련 사항이 많이 바뀌었는데요. 올해는 양도소득세 최고 세율구간이 신설되었습니다. 2016년까지 과세표준은 1억5,000만 원을 초과할 때 38% 세율이 적용됐지만, 올해부터는 과세표준 5억 원을 초과할 때 40%의 세율로 과세하도록 구간이 신설됩니다. 이 경우 투자자의 입장에서는 고가 부동산 취득시 공동명의가 유리하겠죠. 공동명의로 취득한 부동산을 양도할 때는 양도차익이 분산되기.. 2017. 1. 17. 더보기
전세보증금 지키려면 이것만은 꼭! 결혼을 앞두고 신혼집을 알아보고 있는 행복해씨. 쾌적한 아파트 단지 환경이 마음에 들어 영등포에 위치한 전세집을 단숨에 계약했습니다. 신혼생활에 대한 부푼 꿈으로 매일 매일 즐거운 행복해씨는, 이사를 앞둔 어느 날 문제가 발생했습니다. 현재 살고있는 오피스텔 집주인이 임차인을 구하지 못해서, 전세보증금을 돌려받지 못하는 위기에 빠졌습니다. 자금계획에 차질이 생긴 것이죠. 행복해씨는 집주인에게 사정을 설명하며 하소연을 했지만, 집주인은 막무가내 모르쇠로 일관했습니다. 행복해씨는 이사 갈 주택의 전세잔금을 치르지 못한 채 계약금을 고스란히 날릴 것만 같아 잠을 이루지 못했습니다. 전세금반환청구소송이나 지급명령 등의 법적제도를 활용할 수 있지만, 사실 시간과 비용도 부담스러웠고요. 사실 행복해씨처럼 이사를 앞.. 2014. 8. 7.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