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계청

“암에 걸리면 다 죽는 건가요?” 암에 대한 오해 3가지! 의학과 과학이 발달하면서 우리는 100세 시대에 도래했습니다. 특별히 사고를 당하거나 큰 병에 걸리지 않는 한 건강하고 오래 살 수 있게 된 것입니다. 이런 와중에 많은 사람들이 두려워하는 병이 있으니, 바로 ‘암’입니다. 사람들이 흔히 암에 대해 오해하는 것 세 가지가 있다고 합니다. 지금 함께 알아보시죠 ▶암에 대한 오해 1. “설마 내가 암에 걸릴까?”라는 생각 정말 암은 쉽게 걸리지 않는 병일까요? 저는 회사 내에 검진센터가 있어 매년 정기적으로 건강검진을 받습니다. 피 검사부터 시작해서 웬만한 검사는 대부분 진행됩니다. 건강검진을 받으면서도 가장 걱정이 되는 것은 언제나 ‘암’입니다. 1년 사이 몹쓸 병이 내 몸 어디엔가 쑥쑥 자라고 있지는 않았는지 염려가 되는데요. 직장동료 중에 암 진단을 받.. 2018.09.14 더보기
혼밥이 암 발생을 늘린다!? 여러분은 얼마나 혼자 식사하시나요? 1인 가구가 증가하면서 ‘혼밥족’이 증가하였는데요.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설문조사 결과 1인 가구 기준으로 “하루 세끼 혼밥한다”가 52.3%를 차지하였습니다. 또한, 한국건강증진 개발원의 설문조사 결과로 2030세대는 시간이 없어서, 혹은 같이 먹을 사람 찾기 어려워서 혼밥을 한다고 하는데요. 혼자서 밥을 자주 먹는 20~30대는 위암 조기검진이 필요하다는 중앙대학교병원 위장관외과 연구팀의 연구결과가 나왔습니다. 그 이유는 무엇일까요? 지금 한화생명과 함께 알아보세요! 대부분의 질병은 중년 이후부터 발병률이 급격하게 높아지고 있습니다. 암은 발병률이 높고 치료비도 고액이라 보장금액은 부족하실 것 같은데요. 한화생명의 ‘The착한 암보험’은 암진단자금의 보장금액, 범위, .. 2018.09.07 더보기
고령사회, 5060세대의 행복을 위한 소비 생활은? 여러분들은 돈을 어떻게 썼을 때 만족감을 느끼시나요? 누군가는 오랫동안 벼르던 물건을 구입했을 때 행복할 수 있고, 또 누군가는 짧은 시간이지만 알찬 시간을 보냈을 때 더 기분이 좋을 수도 있습니다. 소비는 크게 ‘소유’와 ‘경험’을 위한 소비로 나눌 수 있습니다. 과거 우리 부모님 세대는 소유를 위한 소비가 대부분이었는데요. 자동차, 집, 옷 등을 소유하고 사용하면서 행복을 느끼는 것을 말합니다. 사실 이런 소유를 위한 소비의 행복감은 단발적이고 일시적입니다. 그렇다면 경험을 위한 소비는 구체적으로 무엇을 말하는 것일까요? 학습과, 여가활동, 여행을 떠나는 것 등이 대표적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직접 체험하며 생각하고 발전하도록 돕는 것이 대부분입니다. ▶돈, 어디에 써야 행복할까? 많은 학자들이 연구.. 2018.08.29 더보기
매달 지원되는 ‘청년동행카드’ 신청 방법 및 카드 발급 방법은? 어려운 취업난을 겪은 중소기업 직장인들이 가장 먼저 만나는 어려움은 고된 출근길에 있는데요. 매일같이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직장인에게는 교통비도 많은 부담이 되고 있는 상황입니다. 최근에는 이러한 직장인들을 위한 ‘청년동행카드’ 정책이 시행되고 있습니다. ▶청년동행카드란? 라 불리는 정책의 정식 명칭은 ‘산업단지 중소기업 청년 교통비 지원사업’입니다. 고용보험에 가입된 청년(만 15세~34세) 중 교통이 불편한 산업단지 중소기업 재직 중인 분들을 대상으로 매달 5만 원의 교통비를 지원하는 사업이죠. 현금이 아니라 교통카드 발급을 통해 대중교통비와 주유 사용 금액에서 5만 원의 부담을 덜어주는 형식입니다. ▶가계지출 중 1위는 ‘교통비’ 교통비 부담을 줄여주는 교통비 지원사업 ‘청년동행카드’ 정책이 탄생한 .. 2018.08.01 더보기
“아직도 아파트만 찾으시나요?” 색다르게 돈 버는 이색재테크3 아파트를 이용한 갭투자가 최고의 투자로 인식되던 부동산 재테크 시장이 변화하고 있습니다. 연이은 정부의 부동산 대책으로 주택 규제가 심화되면서 새로운 곳으로 시선을 돌리고 있는 것이죠. 농지와 주차장, 캐러벤까지 부동산 시장이 주목하는 이색 재테크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 텃밭과 전원생활, 농가주택까지 – 자연을 즐기는 재테크 ‘농지 테크’ 자연 가까이에서 주거와 전원생활을 즐길 수 있는 농지 테크에 관심을 갖는 직장인들이 늘고 있습니다. 농지 테크는 지방 농촌 도시의 토지를 사서 주택, 텃밭, 주말농장 등으로 활용하는 재테크를 말하는데요. 2018년 1월 기준으로 전라도 영암군 농가주택의 경우 대지면적 140평 매매가 7000만 원 대라고 합니다. 인구가 꾸준히 늘어나거나 도시와 접근성 좋은 .. 2018.06.08 더보기
내가 집중 못하는 원인은 따로 있다? 직장인 오피스 디톡스! 직장인들이 하루 대부분의 시간을 보내는 사무실, 이곳의 환경은 쾌적하게 유지되고 있을까요? 사무실 건축자재에서 나오는 화학물질, 가구, 벽지, 전자제품 등에서 발생하는 먼지와 이산화탄소, 담배 냄새 등 업무공간 속 유해물질은 생각보다 가까운 곳에 있는데요. 회사에서 유독 피곤함을 느끼거나 집중이 잘 되지 않는다면 사무실 유해물질에 노출되어 있는 건 아닌지 점검해 보세요. 쾌적한 사무실 환경을 위한 오피스 디톡스 방법을 소개합니다. ▶사무실과 실내에서 생활하는 직장인들, 오피스 디톡스가 필요해! 통계청의 조사 결과에 따르면 현대인들은 실내 62.9%, 지하철, 버스와 같은 이동 수단 7.2%,실외 29.9% 등 실내에서 보내는 시간이 하루의 70% 이상을 차지한다고 합니다. 최근에는 미세먼지, 황사로 인해.. 2018.06.01 더보기
부족한 노후자금, 고용시장에서 서성이는 노인들 한국인이 열심히 일한다는 것은 세계적으로 유명합니다. 지난 8월 OECD가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2016년 한국인의 1인당 연평균 노동시간은 2,069시간으로 멕시코(2,255시간) 다음으로 길었습니다. 일을 많이 하는 한국인들은 잠도 적게 잡니다. 2016 OECD 통계에 따르면 한국인 하루 평균 수면시간은 7시간 41분으로 조사 대상국 평균 대비 40분 짧습니다. 야근과 잦은 회식 등으로 수면시간도 짧아졌다는 분석입니다. 여기에 더해 한국인들은 OECD 회원국 중 남녀 모두 실질은퇴연령이 가장 높은 나라로 조사되고 있습니다. 이는 한국인들이 어떤 형태로든 노동시장에 가장 오래 남아 있다는 의미입니다. 이 기준에 따르면 한국 남성은 프랑스 남성 대비 13.5년, 여성은 슬로바키아 여성 대비 12.4년 .. 2017.12.22 더보기
나를 잊어가는 질병 치매, ‘F.A.S.T’로 진단하고 대비하세요 통계청에 따르면 우리나라 65세 고령자는 전체인구 중 13.8%(707만6천 명)를 차지하고 있어 곧 고령사회(65세 고령자 비중 14% 이상)로 진입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연령별로는 65~69세와 70~79세는 비중이 감소하는 반면, 80세 이상의 비중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습니다. 이처럼 고령기가 장기화되면서 나타나는 대표적인 현상이 노인성질환인 치매발병입니다. 중앙치매센터에 따르면 2015년 국내 치매 환자는 약 65만 명, 전체 65세 이상 노인 인구의 9.8%로 추정하고 있는데 2030년이면 100만 명(유병률 10.3%, 치매 환자 수/65세 이상 노인 인구)을 초과한 뒤 2041년에는 200만 명을 넘어설 것을 예측하고 있습니다. ▶기억이 사라지는 질병, 치매란? 치매는 유형별로는 크게 알.. 2017.12.07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