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8월

[11시 콘서트 초대 이벤트] 클래식 음악으로 떠나는 여행, 8월 11시 콘서트 태양 빛이 뜨거워진 7월, 빨리 휴가를 떠나고 싶은 마음이 드는 날입니다. 여름 휴가까지 멀었지만 7월의 11시 콘서트에서는 음악으로 여름 휴가를 즐길 수 있었습니다. 7월보다 더욱더 무더워지는 8월에는 어떤 곡들이 여러분의 마음을 어루만져줄까요? ▶ 음악으로 즐긴 여름 휴가, 7월 11시 콘서트 올해의 일곱 번째 11시 콘서트는 모차르트의 오페라 곡으로 막을 올렸습니다. 모차르트의 은 모차르트가 빈으로 이주한 뒤 처음으로 발표한 오페라 곡인데요. 오페라의 내용은 터키 태수의 후궁으로 팔려 간 콘스탄체와 그녀를 구출하기 위해 후궁으로 찾아간 연인 벨몬테의 이야기입니다. 벨몬테는 하인 페드릴로의 도움으로 콘스탄체와 재회하는 데 성공하지만, 두 사람은 야음을 틈타 하인들과 후궁을 탈출하려다 궁지기인 오스민에.. 2019.07.17 더보기
8.27 부동산 대책과 시사점, 효과적인 부동산 시장 접근 방법은? 최근 국토교통부는 서울 및 경기권의 국지적 부동산 과열 현상 해소를 위해 8.27부동산 대책을 발표했습니다. 금년 초 이후 주택시장의 전국적 안정세에도 불구하고 최근 서울과 일부 지역은 국지적 과열 현상이 일어났기 때문입니다. 한국감정원의 2016년 대비 올해 7월 시도별 주택 가격 상승률을 보면 서울은 8.6%로 전국 평균(2.4%)은 물론 경기도(2.9%), 부산(3.7%), 대구(2.1%), 광주(2.9%) 등 다른 지역을 크게 앞섰습니다. 5% 넘는 상승률을 보인 곳은 서울을 제외하고는 세종(6.4%)뿐입니다. 지난해 6월 이후 정부가 6.19, 8.2부동산대책, 10.24가계부채 종합대책 등을 잇달아 내놓으며 집값 잡기에 온 힘을 다했습니다. 그 결과 아파트 매매 거래량은 예년보다 적은 수준으로.. 2018.09.05 더보기
[11시 콘서트 초대 이벤트] 푸르른 서정이 듬뿍, 가을의 세레나데 2018년 8월 두 번째 목요일은 잔인했던 폭염도 조금 가라앉는 분위기였습니다. 아마 연일 뜨거웠던 태양이 살짝 구름에 가려졌기 때문일 수도 있고, 전날 비가 살짝 왔기 때문일 수도 있겠죠. 그러나 8월의 를 찾은 관객들에게는 또 다른 이유가 있었답니다. 바로 그날의 시원한 음악들이었는데요. ▶ 뜨거운 여름을 시원하게 해준 춤곡과 피아노 블루스- 8월의 8월의 11시 콘서트는 군포 프라임필하모닉 전임으로서 많은 호평을 받는 장윤성 지휘자와 예술의 전당 상주 관현악단이라 더 반가운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가 함께 했는데요. 평소보다 훨씬 힘든 시즌임에도 불구하고 너무나 멋진 연주의 합을 보여줬답니다. 처음 곡은 드보르자크의 로 마치 오래되지 않은 현대의 서정적인 영화음악 같은 느낌을 주는데요. 그만큼 많은 영.. 2018.08.20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