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금융위원회

앗 나의 실수! 착오송금 소송 없이 송금 반환하는 방법은? 직장인 여러분은 착오 송금한 사실을 알고, 머릿속이 하얗게 변한 경험 있으신가요? 착오송금이란 송금인의 착오로 송금금액, 수취 금융회사, 수취인 계좌번호 등이 잘못 입력되어 이체된 거래를 말합니다. 지금까지는 착오송금 시 돈을 받은 수취자가 반환을 거부할 경우 소송으로만 해결할 수 있었는데요. 앞으로는 소송 없이 80%를 돌려받을 수 있게 된다고 합니다. 그 방법은 무엇일까요? 착오송금 예방법도 함께 소개해 드릴게요! ▶ 온라인 모바일 금융 거래로 인한 착오송금 피해 사례는? 착오송금은 보통 숫자를 잘못 누르거나 예금주를 제대로 확인하지 않아 생기는데요. 인터넷, 모바일 뱅킹을 통한 송금이 편리해지면서 착오송금 사례도 늘어나고 있습니다. 금융위원회가 2013년에서 2017년까지의 5년 동안의 사례를 조사.. 2018. 11. 14. 더보기
백세시대, 선택 아닌 필수! 2018 실손보험 제도는 어떻게 바뀌었을까? ‘백세시대’. 의료 발달로 수명이 길어졌음을 일컫는 말인데요. 그와 더불어 의료비 보장을 해주는 ‘실손보험’에 대한 관심도 커지고 있습니다. 언제 어떻게 찾아올지 모르는 질병을 미리 대비하자는 것이죠. 여러분은 어떤 실손 보험으로 백세시대를 준비하고 계시나요? 보험의 보장성은 그대로 누리면서 가입의 문턱은 낮춘 2018 실손보험 제도로 보다 꼼꼼하게 설계해 보시기 바랍니다. ▶ 실손보험이란? 실손보험은 가입자가 질병이나 상해로 치료가 필요한 경우 실제 부담해야 하는 의료비를 보장하는 보험상품입니다. 실손보험은 국민건강보험에서 보장하는 보험급여의 본인부담금과 국민건강보험 비급여 의료비를 보장하는 보험상품입니다. ▶ 바뀐 실손보험, 한눈에 알아보는 3가지 변화 고령화에 따라 만성질환이나 질병에 도움이 되는 .. 2018. 5. 18. 더보기
장기소액채무자 추심 중단, 대상자가 궁금해! 지난해 11월, 금융위원회와 한국자산관리공사는 국민행복기금 장기 소액 연체자를 대상으로 상환능력 심사를 거쳐 채권을 소각하겠다는 계획을 밝힌 바 있습니다. 이어 지난 29일, 장기 연체자 46만여 명을 대상으로 추심을 중단하거나 채무를 탕감해주는 방안도 발표되었는데요. 장기 소액 연체자 빚 탕감 대상자는 누구이며, 정책 시행의 이유는 무엇인지 함께 살펴볼까요? 장기 소액 연체자 지원은 취약계층에게 다시 일어설 수 있는 발판을 만들어주기 위한 대책입니다. 다만, 열심히 빚을 갚아 온 사람보다 빚을 갚지 않고 버틴 사람들에게 혜택이 돌아간다는 목소리가 들리는데요.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상환능력 여부에 대한 철저한 심사가 꼭 필요해 보입니다. (여는 글) 지난해 11월, 금융위원회와 한국자산관리공사는 .. 2018. 2. 5. 더보기
금융과 기술의 중심이 되다! 드림플러스 63 한화생명 핀테크 센터 지난 9월 한화생명은 ‘한국경제신문사’와 ‘한경닷컴’이 공동주최하고 ‘금융위원회’, ‘한국핀테크산업협회’가 후원한 에서 보험서비스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는데요. 이를 통해 한화생명이 핀테크 분야에 선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는 걸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금융(Finance)과 기술(Technology)이 결합한 금융서비스와 산업의 변화인 핀테크 생태계의 허브 역할도 겸하고 있는데요. 바로 ‘드림플러스 63 한화생명 핀테크센터’가 그 중심입니다. 인재육성과 청년창업의 지원역할도 겸하고 있는 ‘드림플러스 63’이 최근 3기 모집을 시작했습니다. ‘드림플러스 63’의 그간의 활동과 3기 모집 소식을 함께 전해드립니다. ▶새로운 형태의 사회공헌, 핀테크 육성센터 ‘드림플러스 63’ 한화생명은 지난해 10월부터 여.. 2017. 10. 25. 더보기
TV채널만큼 다양한 보험가입 채널 여러분은 어떤 경로를 통해 보험에 가입 하나요? 과거 국내보험사의 판매채널은 재무설계사(FP) 등 사람을 직접 만나 가입하는 ‘대면 판매 중심’이었는데요. 방카슈랑스의 판매 비중이 높아지고 텔레마케팅, 홈쇼핑 등 통신과 방송 채널을 이용한 ‘비대면 보험 판매’도 활성화 되고 있습니다. 특히 최근에는 인터넷을 통해 보험 판매가 증가하고 있어 보험사의 판매채널 다각화가 가속되고 있는데요. 각 채널별로 조금씩 다른 특징들을 이해하면 내게 맞는 보험을 찾는데 도움이 된답니다. 최근에는 온라인 채널에서 한 걸음 더 나아가 모바일을 통해 보험에 가입하는 ‘모바일슈랑스’가 주목 받고 있습니다. 스스로 보험에 대해 알아보고 비교해 가입하는 젊은 세대를 중심으로 모바일 채널을 통한 가입이 인기를 끌고 있죠. 소비자가 접.. 2017. 9. 8. 더보기
2017년 달라지는 금융,보험 제도 완벽 가이드 정유년 새해에는 금융.보험계에 많은 변화가 예상됩니다. 금융위원회가 금융시장을 안정화하고 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한 계획안을 발표했기 때문인데요. 바뀐 제도의 혜택을 누리고, 현명한 금융, 보험 소비자가 되기 위해서는 이런 변화를 꼼꼼하게 체크해 봐야겠습니다. 2017년 달라지는 각종 제도와 그 이유를 한화생명과 함께 알아볼까요? 2017년 금융, 보험 제도의 변신은 대부분 소비자의 불편함을 개선하기 위한 대책입니다. 금융위원회는 특히 서민이나 취약계층의 지원 대책 마련에 집중했는데요. 바뀌는 제도의 내용과 그 이유를 제대로 파악하면 그 영향과 혜택도 올바르게 판단할 수 있지 않을까요? 올해, 자신에게 맞는 금융, 보험 제도의 변화가 있다면 눈여겨 봐두는 것이 좋겠습니다. 정준영 2017. 2. 27. 더보기
대한민국의 노후를 책임질 주택연금의 잠재력! 자식에게 짐이 되기를 바라지 않지만 마땅한 노후자금 없이 은퇴 후 생활을 꾸려가야 하는 입장에서는 주택연금만큼 매력적인 상품을 찾기 어렵습니다. 2014년 한국주택금융공사가 내놓은 여러 사례에서도, 높은 은행 대출 이자는커녕 기초연금에 가까운 결과가 흡족하다는 체험들이 화제를 낳은 바 있는데요. 이렇듯 주택연금은 최근 노후 해결책의 하나로 각광을 받고 있죠. 그러던 차 금융위원회에서 주택연금 활성화를 위한 신상품을 2016년 상반기 중에 개발 출시한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주택연금이 다시 한 번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아무래도 주택연금은 노후자산 활용 측면에 있어서 제격이기 때문이죠. 지난 2007년 7월 도입된 주택연금은 2015년 11월까지 총 28,247건이 판매됐는데요. 이는 자가보유 고령층의 약 1.. 2016. 2. 17. 더보기
AIIB 드디어 출범, 한국의 지분은? 중국이 주도하는 AIIB가 출범, 29일 베이징에서 협정문 서명식을 열었습니다. 중국의 세계 금융질서 재편 첫걸음이라고 할 수 있죠. 어찌될지 모르는 일촉즉발의 상황 그리스 경제위기 걱정이 큽니다. 그 외에 대부업 금리인하, 해외달러투자정책 등 굵직한 경제 이슈가 많은 경제브리핑이네요. 함께 보실까요? ▶ AIIB 출범, 한국 지분 5퍼센트! 드디어 AIIB가 즉 아시아인프라투자은행이 출범했습니다. 57개 회원국 대표들 협정문 서명에 따르면 에서 3.81%의 지분율을 확보해 중국, 인도, 러시아에 이어 아시아권역에서는 4위, 57개 회원국 전체로는 독일에 이은 5위가 되었습니다. 그간 경제계에서 걱정의 목소리가 높았을 정도로 준비가 늦었고 대응기간이 짧았음에도 불구하고 나쁘지 않은 성적이라는 평가입니다... 2015. 7. 1.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