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발렌타인데이

[11시 콘서트 초대 이벤트] 봄의 활기를 담은 3월의 클래식 선율 2019년 두 번째 11시 콘서트는 2월 14일, 밸런타인데이의 선물처럼 찾아왔습니다. 연인들이 사랑을 나누는 듯한 아름다운 선율로 꽉 채운 로맨틱한 공연이었습니다. ▶ 로맨틱한 선율을 선물 받은 밸런타인데이, 2월의 밸런타인데이의 첫 곡은 베토벤이 작곡한 유일한 오페라 곡 서곡이었습니다. 베토벤이 평생 갈망했던 ‘부부애’와 ‘인간해방’이라는 주제를 담고 있는 곡인데요. 독일 오페라의 역사에 한 획을 그은 위대한 걸작이라고 해요. 명쾌하고 자유로운 곡의 흐름이 특징인 곡이었습니다. 다음 곡으로는 평소 커피를 마실 때도 커피 알까지 세어가며 마실 정도로 철두철미한 성격이었던 베토벤도, 사랑할 줄 알았던 사람이라는 것을 느끼게 해준 곡입니다. 윤동환 바이올리니스트의 바이올린 연주가 인상적인 제1, 2번인데요.. 2019. 2. 20. 더보기
[11시 콘서트 초대 이벤트] 베토벤이 선사하는 로맨틱한 밸런타인데이 선물 2019년 첫 번째 11시 콘서트는 2019년의 첫 공연인 만큼 힘찬 행진곡풍의 곡들이 주를 이루었습니다. 게다가 11시 콘서트의 새로운 해설자 비올리스트 김상진 님의 재치 있는 해설로 음악에 더욱 몰두할 수 있었던 공연이었습니다. ▶ 서곡과 피아노 협주곡, 왈츠가 어우러진 1월의 2019년 첫 11시 콘서트는 서곡과 피아노 협주곡에 왈츠까지 등장하는 그야말로 클래식 종합 선물세트 같은 공연이었는데요. 2019년의 첫 11시 콘서트는 주페의 힘찬 경기병 서곡으로 막을 올렸습니다. 용감한 경기병의 모습을 암시하는 행진곡이 2019년의 시작을 힘차게 알리는 듯했습니다. 다음 곡으로 그리그의 피아노 협주곡이 이어졌는데요. 이날 피아노 연주자로 등장한 이택기 피아니스트는 2014년 헤이스팅스 국제 피아노 협주곡.. 2019. 1. 23. 더보기
[11시 콘서트 초대 이벤트] 상큼, 달달! 맛있는 음악들이 만드는 따뜻한 하루 매서웠던 한파도 어쩐지 누그러진 2018년 2월 둘째 주 목요일, 이날 오전 예술의 전당 콘서트홀은 한결 다채로운 모습들로 자리한 청중들이 이란 부제가 붙은 11시 콘서트를 기대하는 분위기였죠. 밸런타인데이가 가까운 만큼 알맞았던 주제와 그에 안성맞춤의 곡 구성이었던 2월 11시 콘서트는 단조 음악의 낭만과 바이올린의 아름다운 색채가 마치 화려한 나들이옷 같은 즐거움을 안겨주었답니다. 2월의 현장, 어떤 음악들이었을까요? 함께 보시죠. ▶바이올린과 피아노 레시피가 완성한 맛있는 음악 향연 - 2월의 2월의 11시 콘서트 음악들은 직접적인 표현이라기보다 간접적이면서도 사랑의 여파를 듬뿍 느끼게 하는 곡들이었는데요. 그 시작은 으로 상쾌한 아침 햇살처럼 부드러우면서도 장엄한 여운을 남기는 음악이었습니다. 두.. 2018. 2. 21. 더보기
스트레스 받는 직장인 주목! 발렌타인데이 의리초콜릿 이야기 연인들에게 일 년 중 가장 로맨틱한 하루라고 불리는 발렌타인데이가 돌아왔습니다. 연인이나 좋아하는 사람에게 초콜릿을 선물하며 마음을 표현하는 날이죠. 요즘은 상대가 없더라도 직장 동료나 상사에게 초콜릿을 준비하는 일명 ‘의리 초콜릿’이 발렌타인데이에 흔하게 볼 수 있는 ‘하나의 문화’가 되었는데요. 여러분은 ‘의리 초콜릿 문화’에 대해 어떤 생각을 갖고 계신가요? ▶의리 초콜릿, 주느냐 마느냐 그것이 문제로다 한 설문조사 결과 직장인의 39%가 직장 내 동료와 상사를 위해 의리 초콜릿 구매를 고민하고 있다고 합니다. (20세~50세 직장인 여성 500명을 대상으로 한 조사결과-소셜커머스 티몬) 또, 의리초콜릿을 챙기는 이유에 대해서는 49.6%가 ‘고마웠던 지인들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표시하기 위해서’라.. 2016. 2. 12. 더보기
달콤한 초콜릿이 다이어트에도 도움이 된다? 독일의 대문호 괴테는 사랑에 빠진 여성에게 항상 꽃과 ‘이것’을 함께 선물했다고 합니다. 그것은 바로 초콜릿! 초콜릿은 이제 한국에서도 무척 대중적인 디저트가 되었는데요. 발렌타인데이나 화이트데이, 심지어 빼빼로데이 등 특별한 날뿐 아니라 시험을 앞둔 수험생이나 등산을 하는 분들도 꼭 챙기는 먹거리입니다. 몇 세기를 걸쳐 사랑받아 온 ‘음료의 왕’ 초콜릿. 건강과 영혼을 달콤하게 만드는 초콜릿에 대한 이야기를 살펴보겠습니다. ▶전 세계에서 사랑받는 슈퍼스타는 초콜릿, 가장 인기 있는 나라는 어디? 한국에서 처음으로 초콜릿을 맛본 사람은 누구일까요? 러시아 공관 부인을 통해 이 달콤한 과자를 만난 이는 바로 명성왕후라고 합니다. 왕실 선물로 오갈 정도로 귀했던 초콜릿. 원래 멕시코 원주민들이 약용 카카오 .. 2015. 11. 11. 더보기
화이트데이=사탕, 공식 깨졌다 최근 국내에는 해외 명품 초콜릿 브랜드들이 상륙하고 있습니다. 초콜릿계의 에르메스라는 프랑스 명품 초콜릿 ‘라메죵뒤쇼콜라’부터 전통 벨기에 프리미엄 초콜릿인 ‘고디바’까지. 달콤한 디저트를 사랑하는 많은 소비자들의 입맛을 사로잡는 중인데요. 얼마 전 발렌타인 데이에도 큰 인기를 끌었고, 오는 화이트 데이에도 높은 판매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화이트 데이엔 사탕이라는 공식까지 바꿔버린 소비자들의 입맛. 최근 한 주간의 경제 이슈들과 함께 알아볼게요. ▶ 화이트데이=사탕, 공식 깨졌다 2월 14일은 그리스도교의 성인 발렌티노의 축일. 영미를 중심으로 연인들이 카드나 선물을 주고받는 풍습이 퍼져있는데요. 우리나라에서는 여성이 남성에게 초콜릿을 선물하며 사랑을 고백하는 날로 자리를 잡았습니다. 반대로 남성.. 2015. 3. 9. 더보기
[당첨자발표] 발렌타인 소원 빌고, 반고흐전 가요~!! 안녕하세요. 'Life n Talk'입니다. 오늘은 2월 14일! 달~콤한 발렌타인 데이가 찾아왔어요~ 잠깐만, 이게 끝이 아니라고요? 하나 더 있죠. 라이프앤톡이 준비한 '발렌타인 소원 빌고, 반고흐전 가요~!!' 이벤트 당첨자를 발표할 시간입니다! 많은 분들께서 간절하고~ 감동적이고~ 간절한(?) 댓글들을 달아주셨는데요. 여러분들께서 꿈꾸는 소원들이 모두 이뤄지길 바라면서~ 당첨자 발표를 시작합니다! 두두둥~ Ctrl+F를 누르신 후 이름으로 검색하시면 더 빨리 찾을 수 있으며, 이름 옆에 괄호는 핸드폰 뒷자리입니다. 강지희(7977) 고독한 출장자(1627) 국이(3486) 김경숙(9227) 김경희(0512) 김연하(7443) 김유하(2978) 김찬구(0645) 김혜수(6892) 류승하(1957) .. 2013. 2. 14. 더보기
밸런타인데이 악성앱 주의보! 안전한 모바일 쇼핑 10계명 “쟈기야~ 오늘은 아침부터 단 게 자꾸 생각나네 ♥” 생뚱맞은 남자친구의 하트♥ 문자를 찜찜하게 보던 한 대리! 김 대리가 책상에 두고 간 초콜릿이 눈에 띄자 갑자기 등골에서 식은 땀 한줄기가 흐릅니다. 발렌타인 데이! 오늘은 발렌타인데이 였던 것입니다. 한 대리는 지난 크리스마스의 정성스런 선물을 받고 감동에 차서 “2013년에 기념일마다 이제 내가 챙겨줄게” 선언을 해버렸죠. 무덤하지만 기대감이 물씬 느껴지는 남친의 문자에 한 대리는 마음이 급합니다. 직접 만드는 DIY 초콜릿은 시간부족! 부랴 부랴 인터넷에 접속하지만, 부장님 눈치가 보입니다. 한대리는 내 손안의 쇼핑몰, 모바일에 접속합니다! 발렌타인데이, 미처 선물을 준비하지 못한 무신경한 여친님, 주말 데이트까지 연속 야근이 잡혀 선물 쇼핑할 .. 2013. 2. 14.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