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전증여

효도와 부양에 대한 가치관 변화, 가족 간 갈등 방지하는 ‘효도계약서’ 부모와 자녀의 관계는 하늘이 맺어준다고 하여 천륜이라는 말이 있습니다. 전통적으로 자녀의 효도 역시 당연한 것으로 받아들여졌는데요. 그러나 이런 전통적 가치관에도 변화의 조짐이 보이는 것 같습니다. 해마다 부모와 자식 간 부양료 분쟁이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기 때문입니다. 오늘은 가족에 대한 새로운 가치관 속에서 가정의 행복을 지키고 행복한 노후의 대안으로 주목받고 있는 ‘효도계약서’에 대하여 알아보겠습니다. ▶ 효도와 부양에 대한 가치관 변화…‘효도계약서’ 주목 20여 년 전 국민 10명 중 9명은 부모에 대한 부양책임이 가족들에게 있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러나 통계청 조사 결과 2016년에는 이렇게 생각하는 사람들이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실제로 2008년 162건에 불과하던 부양료 심판 사.. 2019. 12. 30. 더보기
상속보다 유리한 사전증여, 효과적으로 절세하는 절세 TIP! 지난해 국세청에 신고된 상속ㆍ증여재산 규모가 역대 최고 수준이었습니다. 2017년 상속세 신고재산 총액은 1년 전보다 14.0% 늘어난 16조 7,110억 원으로 집계되었으며, 같은 기간 증여재산 총액은 23조 3,444억 원으로 28.2% 급증하였습니다. 고령화로 인해 사망자가 함께 늘면서 상속세 신고가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절세를 목적으로 자산가들이 증여를 서둘렀다는 분석입니다. 또한 집값이 급등해 자녀가 자력 취득이 불가능한 현실에서 주택 구입 자금 출처에 대한 세무조사 강화로 합법적인 주택 증여가 늘고 있는 추세이며 증여세 절세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오늘은 한화생명 FA센터가 알려주는 효과적인 증여세 절세 TIP을 알아보겠습니다. ▶효과적으로 증여세 절세하는 절세 TIP! TIP 1. 동.. 2018. 8. 2. 더보기
알아두면 쓸 데 있는 상속세 절세전략 Best 3 세금은 당연히 내야 하는 돈이지만, 여러 가지 법적인 규정을 살펴보고 미리 준비하면 줄일 수 있습니다. 상속세 역시 마찬가지인데요. 최근 논의되는 조세 정책을 살펴보면, 상속세가 더 강화될 것이라는 예측이 지배적입니다. 상속세 절세법은 무엇인지 미리 알아둔다면 스마트한 절세가 가능하겠죠? ▶상속세와 증여세 상속세는 상속을 받는 재산 전체에 대해 과세하는 세금입니다. 상속에 따른 재산 무상이전에 대해 국가에서 부과하는 것으로, 국세이자 보통세, 직접세에 해당합니다. 사망한 사람을 피상속인이라 칭하고, 민법상 상속순위에 의해 유산을 물려받는 사람을 상속인이라고 하는데요. 납세의무자인 상속인은 상속개시일이 속하는 달 말일부터 6개월 이내에 상속세를 자진 신고하고 내도록 정해져 있습니다. 증여세란, 타인으로부터.. 2017. 7. 25. 더보기
가족간의 분쟁 없애는 상속 자산 분배 방법은? '상속'은 분배에 있어 남기는 사람, 받는 사람 모두에게 어렵게 느껴지는 문제입니다. 때론 상속으로 혈연 간 갈등이 빚어지기도 합니다. 특히 친계 상속자가 죽은 뒤에는 더 복잡한 문제가 되겠지요. 훗날 발생할 상속의 어려움에 대비하기 위한 몇 가지 방법이 있습니다. 함께 살펴볼까요? ▶상속, 어떻게 분배될까? 서울 성동구에 거주하고 있는 박철민 씨가 사망했습니다. 유족으로는 배우자와 자녀 A, B, C가 있습니다. 자녀 C는 박 씨보다 먼저 사망한 상태이며, 자녀 C의 유족으로는 그의 배우자 D와 자녀 E가 있습니다. 박 씨의 유산이 4억5,000만 원이라면 상속인들의 법정 상속분은 얼마가 될까요? 위 내용에 따라 상속인들의 법정 상속 지분을 계산해 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상속인(유족)들은 고인의 재산에.. 2016. 10. 4. 더보기
상속재산 다툼, 가족간 불화를 방지하려면? 부모가 남긴 아파트 한 채 갖고도 형제간에 소송이 일어나더라는 이야기가 심심찮게 들리는 요즘입니다. 최근 뉴스로도 보도된 가정의 경우, 아버지가 세상을 떠나자 유산을 놓고 가족 내 다툼이 벌어졌는데요. 삼 형제를 두었던 아버지의 사망 후 13억 원 가치의 부동산이 남자 법정 상속지분 비율에 따라 어머니 33.3%, 자식 3명에게 각각 22.2%의 분배가 이뤄지게 되었는데요. 그러자 그 큰아들이 장자로서 아버지를 모신 기여분을 인정하라며 상속재산분할 소송을 냈고 다시 어머니가 그에 맞서 재산형성 기여의 몫을 주장하는 맞소송을 내 어머니가 이겨 20%의 상속을 더 받은 사건이었습니다. ▶아버지의 유산을 두고 어머니와 큰아들이 맞소송하기도 이렇듯 형제는 물론이고 부모와 자식 사이에도 소송이 벌어지는 사례가 늘.. 2015. 10. 12. 더보기
세무사가 알려주는 상속세 절세 전략 Best 6 상속으로 부모나 배우자에게 물려 받은 재산, 그런데 여기에도 어마어마한 상속세를 내야 한다는 사실을 알고 계시나요? 상속과 증여, 잘 알고 미리미리 대비하면 절세가 가능한데요. 오늘은 이러한 상속세의 절세 전략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재산이 5억원 이상이면 상속세가 나온다는 사실 알고 계십니까? 만약 다행히 고인의 배우자가 살아계시다면 고인의 재산이 10억원 이상일 경우 상속세가 부과됩니다. 그런데 5억원(또는 10억원)의 기준은 어디에 있을까요? 만약 고인이 돌아가시기 전 10년 동안 자녀 또는 배우자에게 미리 증여해 준 재산이 있다면 증여세 신고 유무에 관계없이 그 재산을 모두 포함해서 상속세를 부과하게 되지요. 국세청에서는 상속재산과 사전증여 사항을 반드시 체크하고 있어 상속세를 절세하기 .. 2014. 4. 1.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