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상속분쟁

명절에 급증하는 가족 간 분쟁, 즐거운 명절을 위한 대비책 알아보기 추석 명절이 다가옵니다. 많은 사람이 오랜만에 만난 가족들과 행복한 시간을 기대하는데요. 그러나 명절 전후에는 가족들 간 소송에 휘말려 법원과 법률사무소를 찾는 사람들이 많아진다는 안타까운 소식도 접하게 됩니다. 명절에는 과도한 명절 준비로 인한 스트레스, 시댁과의 갈등, 가족 간 의견대립 등으로 분쟁이 발생할 가능성이 높으며, 상속 분쟁이나 이혼, 부양료 등 다툼의 형태도 다양합니다. 명절 전후 발생할 수 있는 가족 분쟁과 어떻게 하면 이를 예방할 수 있을지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 명절 후, 가족 간 다양한 분쟁이 늘어납니다 2015년 추석 연휴 다음 주의 ‘이혼’ 키워드 검색 빈도는, 추석 연휴 주간보다 15.5% 늘어났다는 ‘네이버 트렌드’ 통계가 있습니다. 명절 직후에 이혼에 대한 관심은 실제.. 2019. 9. 10. 더보기
가족간의 분쟁 없애는 상속 자산 분배 방법은? '상속'은 분배에 있어 남기는 사람, 받는 사람 모두에게 어렵게 느껴지는 문제입니다. 때론 상속으로 혈연 간 갈등이 빚어지기도 합니다. 특히 친계 상속자가 죽은 뒤에는 더 복잡한 문제가 되겠지요. 훗날 발생할 상속의 어려움에 대비하기 위한 몇 가지 방법이 있습니다. 함께 살펴볼까요? ▶상속, 어떻게 분배될까? 서울 성동구에 거주하고 있는 박철민 씨가 사망했습니다. 유족으로는 배우자와 자녀 A, B, C가 있습니다. 자녀 C는 박 씨보다 먼저 사망한 상태이며, 자녀 C의 유족으로는 그의 배우자 D와 자녀 E가 있습니다. 박 씨의 유산이 4억5,000만 원이라면 상속인들의 법정 상속분은 얼마가 될까요? 위 내용에 따라 상속인들의 법정 상속 지분을 계산해 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상속인(유족)들은 고인의 재산에.. 2016. 10. 4. 더보기
초고령화 사회, <노노상속>시대가 온다! 지난해 인기를 끌었던 주말 가족드라마에 이라는 독특한 소재가 등장한 적 있습니다. 아버지가 자식들을 상대로 그 동안 들어간 양육비용을 돌려받기 위해 소송을 벌이는 내용이었죠. 드라마에서나 볼 법한 이런 일로 보이지만, 요즘 현실에서는 이런 부모와 자식 간 갈등에 관한 소식이 꽤 들려옵니다. 그렇다면, 어째서 부양과 상속으로 인한 부모자식 간 갈등이 법정에까지 가는 것일까요? 그 원인은 노인이 노인을 부양하는 사회적 변화에서 찾아볼 수 있습니다. 최근 한국보다 먼저 초고령사회로 접어든 일본에서 등장한 신조어가 있습니다. 바로 이란 단어인데요. 일본에서 먼저 등장한 단어이지만, 최근 한국에서도 의 시대가 이미 시작되었습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의 조사를 살펴보면, 한국에서 60대 이상 가구주 명의에 노부모가 가.. 2016. 5. 23. 더보기
상속분쟁의 해결사, 보험금청구권신탁! 어떻게 활용할까? 우리 주변에서 흔히 일어나는 일들이죠? 갑작스러운 사고로 부모를 잃은 유자녀들이 부모로부터의 상속재산 분배와 관리 운용을 놓고 법적인 문제로 서로 갈등을 빚게 되는 상황을 종종 보게 됩니다. 그중 적지 않게 일어나는 안타까운 경우라면, 유족에게 돌아갈 상속재산이 남아 있어도 배우자인 상속인이 사회 경제적으로 투자나 재산관리를 잘못하여 재산을 조기에 탕진해 생계가 곤란해지는 상황이 많고요. 또한, 상속인인 유자녀가 미성년자인 경우에는 고인의 생전 이혼했던 배우자가 유자녀의 친권을 내세워 보험 급부를 수령하고 실제 유자녀에게는 혜택이 돌아가지 않는 경우도 일어나지요. ▶ 상속인의 형편과 재산관리인의 자질이 빚는 문제들 우선, 유자녀를 돌봐야 할 사람이 없거나 있더라도 돌봐야 할 사람들 사이에 다툼이 생기거나.. 2015. 10. 22. 더보기
상속재산 다툼, 가족간 불화를 방지하려면? 부모가 남긴 아파트 한 채 갖고도 형제간에 소송이 일어나더라는 이야기가 심심찮게 들리는 요즘입니다. 최근 뉴스로도 보도된 가정의 경우, 아버지가 세상을 떠나자 유산을 놓고 가족 내 다툼이 벌어졌는데요. 삼 형제를 두었던 아버지의 사망 후 13억 원 가치의 부동산이 남자 법정 상속지분 비율에 따라 어머니 33.3%, 자식 3명에게 각각 22.2%의 분배가 이뤄지게 되었는데요. 그러자 그 큰아들이 장자로서 아버지를 모신 기여분을 인정하라며 상속재산분할 소송을 냈고 다시 어머니가 그에 맞서 재산형성 기여의 몫을 주장하는 맞소송을 내 어머니가 이겨 20%의 상속을 더 받은 사건이었습니다. ▶아버지의 유산을 두고 어머니와 큰아들이 맞소송하기도 이렇듯 형제는 물론이고 부모와 자식 사이에도 소송이 벌어지는 사례가 늘.. 2015. 10. 12.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