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암보험

암 투병인구 160만 시대, 꼭 필요한 <한화생명스페셜암보험(갱신형)(무)> 한화생명의 알찬 보험 상품을 소개해드리는 ‘보험 언박싱’ 지난 시간에는 부모님을 위해 효도여행을 준비할 수 있는 ‘한화생명 LIFEPLUS 효도여행 저축보험(무)’를 소개해드렸는데요. 오늘은 1983년 통계청의 통계 작성 이래 36년째 한국인의 사망원인 1위를 차지하고 있는 ‘암’과 관련한 보험을 소개해 드릴 예정입니다. 오늘 소개해드릴 상품은 한화생명 FP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해 만든 ‘합리적인 암보험’인 입니다. 보험상품을 소개해드리기 전에 먼저, 우리나라 국민들의 암 발생 현황을 살펴보아야 하는데요. 보건복지부의 2015년 암 발생률 현황을 보면, 남녀를 통틀어 가장 많이 발생한 암은 위암으로, 29,207명의 환자가 나왔습니다. 그다음으로는 대장암, 갑상선암, 폐암, 유방암, 간암, 전립선.. 2020. 5. 14. 더보기
혼밥이 암 발생을 늘린다!? 여러분은 얼마나 혼자 식사하시나요? 1인 가구가 증가하면서 ‘혼밥족’이 증가하였는데요.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설문조사 결과 1인 가구 기준으로 “하루 세끼 혼밥한다”가 52.3%를 차지하였습니다. 또한, 한국건강증진 개발원의 설문조사 결과로 2030세대는 시간이 없어서, 혹은 같이 먹을 사람 찾기 어려워서 혼밥을 한다고 하는데요. 혼자서 밥을 자주 먹는 20~30대는 위암 조기검진이 필요하다는 중앙대학교병원 위장관외과 연구팀의 연구결과가 나왔습니다. 그 이유는 무엇일까요? 지금 한화생명과 함께 알아보세요! 대부분의 질병은 중년 이후부터 발병률이 급격하게 높아지고 있습니다. 암은 발병률이 높고 치료비도 고액이라 보장금액은 부족하실 것 같은데요. 한화생명의 ‘The착한 암보험’은 암진단자금의 보장금액, 범위, .. 2018. 9. 7. 더보기
백세시대, 선택 아닌 필수! 2018 실손보험 제도는 어떻게 바뀌었을까? ‘백세시대’. 의료 발달로 수명이 길어졌음을 일컫는 말인데요. 그와 더불어 의료비 보장을 해주는 ‘실손보험’에 대한 관심도 커지고 있습니다. 언제 어떻게 찾아올지 모르는 질병을 미리 대비하자는 것이죠. 여러분은 어떤 실손 보험으로 백세시대를 준비하고 계시나요? 보험의 보장성은 그대로 누리면서 가입의 문턱은 낮춘 2018 실손보험 제도로 보다 꼼꼼하게 설계해 보시기 바랍니다. ▶ 실손보험이란? 실손보험은 가입자가 질병이나 상해로 치료가 필요한 경우 실제 부담해야 하는 의료비를 보장하는 보험상품입니다. 실손보험은 국민건강보험에서 보장하는 보험급여의 본인부담금과 국민건강보험 비급여 의료비를 보장하는 보험상품입니다. ▶ 바뀐 실손보험, 한눈에 알아보는 3가지 변화 고령화에 따라 만성질환이나 질병에 도움이 되는 .. 2018. 5. 18. 더보기
보험 가입 전 이것만은 꼭! 가입 전 체크리스트 6 보험이 미래를 든든하게 지켜주는 안전장치라는 것을 알면서도 막상 보험에 가입하려니 어떤 보험이 내게 꼭 필요하고 잘 맞는지 고민된다는 분들이 많습니다. 건강과 행복을 챙기고 대비하는데 큰 도움이 되는 보험을 보다 현명하게 선택할 수 있는 방법을 알려 드릴게요! 누구를 위한 보험인지 생각해 보세요. 보험에 가입하기 전 이 보험이 누구를 위한 것인가를 결정해야 합니다. 배우자와 자녀 등 온 가족이 계약 한 건으로 보장받을 수 있는 상품이라고 해도 ‘주로 보장을 받는 사람’은 1명이기 때문입니다. 보험은 인생 설계의 밑그림을 그리는 것과도 비슷합니다. 보험에 가입하기 전 ‘이 상품이 나에게(주계약자) 왜 필요한가’를 충분히 생각해 보는 것, 잊지 마세요! 왜 가입하는가? 보험에는 다양한 종류가 있습니다. 죽거.. 2017. 10. 13. 더보기
젊은 부부에게 갑자기 찾아온 뇌종양, 그 속에서 찾은 보험의 가치 보험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아직까지 우리 주변에서는 보험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을 가진 분들이 많습니다. 지금 이 글을 읽고 계시면서도 ‘보험은 손해 보는 것’이라고 생각하실지도 모릅니다. 그렇다면 왜 그토록 많은 사람들이 보험계약을 체결했으며, 아직까지 사회에서 보험이 사라지지 않은 걸까요? 이러한 물음에 대한 해답이 여기 있습니다. 생명보험협회에 따르면 한 해 사망 보험금 지급 건수는 약 15만 건, 지급 보험금은 2조 1,952억 원에 달했고, 암이나 뇌졸중, 심근경색 등 큰 병에 걸렸을 경우 지급하는 진단자금, 입원, 수술급여금은 975만 건으로 6조 8,553억 원이 지급되었다고 합니다. 여기에 교통사고나 기타 재해로 인한 상해 보험금, 상해 급여금은 9만 5천 건, 4,220억 원, 노후.. 2017. 2. 10. 더보기
점차 사라지는 암(癌)보험, 헬스푸어 위험 증가한다! 인간은 늘 예기치 못한 사건, 사고를 겪을 위험에 노출되어 있기 때문에 적절한 대비를 해야 미래 경제 활동에 큰 지장을 받지 않습니다. 이러한 위험을 줄이는 가장 대표적인 방법 중 하나가 바로 보험입니다. 보험계약자는 우발적 사고 또는 질병으로 인한 경제적 손실을 보험사로부터 보상받음으로써 경제생활의 안정을 유지할 수 있습니다. ▶예측하기 어려운 질병 ‘암’ 고령자가 가장 두려워하는 질병이 바로 암과 치매입니다. 한국인 10명 중 3~4명은 암에 걸립니다. 특히 폐암과 간암, 대장암, 위암이 사망 위험이 크다고 합니다. 2015년 65세 이상 고령자의 사망 원인 1위도 암입니다. 인구 10만 명당 803명이 사망하였고 다음은 심장질환, 뇌혈관질환, 폐렴 순으로 나타났습니다. 구체적으로 암 종류별 사망률을.. 2016. 11. 23. 더보기
보험 중도해지, '왜' 하면 안될까요? 가구당 보험가입율이 90%가 넘지만, 아직까지 ‘보험은 손해’라고 생각하시는 분들이 많아요. 자녀 교육비, 주택자금 마련을 고민하면서 보험 해약금액이 얼마인지 문의했다가 원금보다 훨씬 적은 것을 알고는 놀랐던 경험은 누구나 한 번쯤 가지고 있을 거예요. ▶보험 해지환급금은 왜 저축보다 적을까? 보험을 중도에 해지하거나, 만기가 되더라도 돌려받는 금액이 원금보다 적은 이유는 ‘보험’이라는 상품이 예•적금 같은 저축과는 전혀 다른 구조로 만들어졌기 때문입니다. 보험은 ‘일인은 만인을 위하여, 만인은 일인을 위하여’라는 구호처럼, 만인이 낸 돈을 모아 질병에 걸리거나 사고를 당한 사람에게 주어 치료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하는 제도입니다. 우연한 사고를 당할 경우에만 보험금을 받을 수 있으니, 복권과도 비슷하지.. 2014. 10. 10. 더보기
카네이션과 함께 드리면 좋은 어버이날 선물은? 어버이날이 되면, 어릴 때 빨간색 색종이를 접어 카네이션을 만들어 부모님 가슴 한 켠에 달아드렸던 생각이 나곤 하는데요. 별 것 아닌 종이꽃을 달고도 행복해 하셨던 부모님의 마음, 성인이 되니 조금은 이해할 것도 같습니다. 카네이션은 흔하고 똑같아 보여도, 색깔에 따라 꽃말이 다르다고 하는데요. 빨간색은 ‘당신의 사랑을 믿습니다. 건강을 빕니다’라는 뜻을 가지고 있고요. 분홍색은 ‘당신을 열렬히 사랑합니다’, 하얀색은 ‘나의 애정은 살아 있습니다’라는 의미가 있다고 합니다. 그렇다면 언제부터 어버이날에 카네이션을 달게 됐을까요? ▶ 어버이날, 부모님 가슴에 카네이션을 다는 이유는? 어버이날에 카네이션을 달게 된 것은 100여년전 미국에서 있었던 이야기가 유래가 된 것이라고 하는데요. 미국 버지니아주의 안.. 2014. 5. 8.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