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위탁자

미성년자 상속재산 이전을 위한 타익신탁 활용기 일찍이 부모님을 여읜 김수안(32세, 가명) 씨는 여동생(김정안, 12세)이 한 명 있습니다. 개인적인 사정으로 인해 동생은 후견인으로 선임된 고모가 돌보고 있는 상황입니다. 얼마 전 할아버지가 돌아가시면서 남긴 거액의 상속재산을 부모님 대신 동생의 지분까지 상속받은 수안 씨는 고민이 하나 생겼습니다. 주변 친척들의 따가운 시선이 그녀를 괴롭히기 시작한 것입니다. 현재 미성년자 신분인 동생의 상속재산을 본인이 관리하고 있는데, 주위 친척들이 과연 동생에게 상속재산이 이전될 수 있을지 의문을 표하고 있는 것입니다. 수안 씨는 친척들도 공감하고 수긍할 수 있는 한편 안전하고 확실하게 동생에게 본인 몫의 상속재산을 넘겨줄 수 있도록 “신탁(信託, Trust)”을 통해 비슷한 고민을 해결한 사례*를 떠올린 친구.. 2018. 6. 29. 더보기
알아두면 쓸 데 있는 상속세 절세전략 Best 3 세금은 당연히 내야 하는 돈이지만, 여러 가지 법적인 규정을 살펴보고 미리 준비하면 줄일 수 있습니다. 상속세 역시 마찬가지인데요. 최근 논의되는 조세 정책을 살펴보면, 상속세가 더 강화될 것이라는 예측이 지배적입니다. 상속세 절세법은 무엇인지 미리 알아둔다면 스마트한 절세가 가능하겠죠? ▶상속세와 증여세 상속세는 상속을 받는 재산 전체에 대해 과세하는 세금입니다. 상속에 따른 재산 무상이전에 대해 국가에서 부과하는 것으로, 국세이자 보통세, 직접세에 해당합니다. 사망한 사람을 피상속인이라 칭하고, 민법상 상속순위에 의해 유산을 물려받는 사람을 상속인이라고 하는데요. 납세의무자인 상속인은 상속개시일이 속하는 달 말일부터 6개월 이내에 상속세를 자진 신고하고 내도록 정해져 있습니다. 증여세란, 타인으로부터.. 2017. 7. 25. 더보기
장애를 가진 손녀를 위한 할아버지의 선물, 유가증권신탁 서울 강서구에 거주하는 정창호(가명, 80세) 씨는 중소기업을 운영하며 주변에서는 나름 성공한 기업가로 통합니다. 사업 초기 온갖 어려움을 이겨내고 중견 기업체로 성장시켰으며 사업이 안정화된 지금은 경영 일선에서 물러나 아들에게 경영권을 물려주고 해외여행이나 골프투어를 하면서 인생을 즐기고 있습니다. 하지만 남부러울 게 없는 그에게도 고민이 하나 있습니다. 눈에 넣어도 아프지 않을 손녀가 장애를 가졌다는 사실입니다. 앞으로 손녀가 살아가야 할 험난한 세상에 할아버지로서 조금은 힘이 되었으면 하고 늘 고민하고 있습니다. 정창호 씨는 손녀에게 본인이 창업한 회사의 주식을 일부 증여하고 경영권을 유지하면서 매년 배당되는 배당금으로 일정 부분 생활에 도움을 줄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어 한화생명 신탁팀.. 2017. 7. 14. 더보기
특정금전신탁 가입 시 알아두면 좋은 6가지 절차는? 지난해 동양그룹 사태와 KT ENS 분쟁으로 인해 특정금전신탁의 위험성이 크게 부각된 바 있는데요. 이들 기업의 회사채나 기업어음(CP) 등을 편입했던 특정금전신탁이 대규모 손실을 내면서 투자자들도 엄청난 손실을 보고 언론에 기사화 되면서 사회적 이슈가 되었던 것, 많은 분들이 기억하실 겁니다. 이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실까요? ▶동양그룹 특정금전신탁이 부실하게 된 원인은? 동양그룹 사태는 동양그룹이 회사채나 CP를 발행하면 동양증권이 PB(프라이빗뱅킹) 센터와 지점을 통해 투자자에게 권유하고 투자자가 서명하면 특정금전신탁에 편입하는 방식의 판매였습니다. 동양증권의 특정금전신탁 당시 현황은 전체 가입자 수 3만2,000명 중 1만5,900명(가입액 4,564억 원)이 동양그룹 부실 계열사의 CP(기업어음).. 2015. 8. 28.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