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차이코프스키

[11시 콘서트 초대 이벤트] 클래식으로 미리 즐기는 여름휴가, 7월의 11시 콘서트 어느덧 2019년의 11시 콘서트가 6번째를 맞았습니다. 6번째 11시 콘서트는 녹음이 짙어진 초여름의 싱그러움을 느낄 수 있는 곡들로 물들었습니다. 매월 다채로운 클래식 공연으로 여러분을 기다리고 있는 11시 콘서트. 7월은 어떤 선율로 여러분의 마음을 채울 수 있을까요? ▶ 초여름의 싱그러움이 가득! 6월의 11시 콘서트는 차이콥스키의 행진곡으로 힘차게 시작되었습니다. 차이콥스키의 관현악곡 중 하나인 은 전쟁을 배경으로 탄생한 작품입니다. 1876년 세르비아와 투르크(오스만제국) 사이의 전쟁이 발발하자, 러시아는 ‘슬라브 동포’를 지원한다는 명분에서 세르비아의 편에 섰고, 결국 상황은 흑해를 둘러싸고 긴장 관계를 이어가던 러시아와 투르크의 격돌로 번지게 됩니다. 이런 시대적 배경 속에서 차이콥스키는 .. 2019.06.19 더보기
듀오 비비드 박종훈 피아니스트가 들려주는 감성 클래식 한화생명과 함께 하는 예술의전당 ‘11시콘서트’. 한 달에 한 번, 둘째 주 목요일 오전 11시에 예술의전당에서 열리는 클래식 콘서트입니다. ‘클래식은 어렵다’는 인식을 바꾸기 위해 2004년 첫 선을 보인 후 10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죠. 그 인기를 증명하듯 예술의전당 콘서트홀 1, 2층은 이른 시간부터 11시콘서트 관객들로 북적입니다. ‘11시’와 ‘클래식’이 만나는 11시콘서트는 한화생명과도 각별한 인연을 이어오고 있습니다. 2004년 9월, 한화생명이 11시콘서트를 후원하면서 지금까지 함께 하고 있죠. 7월 9일 콘서트에서는 섬세함이 무기인 지휘자 강석희가 마에스트로로 무대에 올랐습니다.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와 손잡고 멋진 하모니를 만들었는데요. 협연자로는 피아니스트 박종훈과.. 2015.07.20 더보기
[이벤트] 사랑과 열정이 있는 듀오비비드를 만나다! 7월 11시콘서트 초대 이번 7월 예술의 전당에서 열리는 11시 콘서트는 한 달에 한 번 언제나 다채로운 음악으로 여러분을 모시고 있는데요. 이번에는 저번 낭만주의 음악에 이은 오페라 대 특집으로 뜨거운 사랑과 정열이 넘치는 음악으로 꾸며졌답니다. 선뜻 멀리 나서기 어려운 요사이 분위기에 청결하면서도 풍성한 음악 공연 놓치면 아까우실 것 같은데요? 사랑하는 사람들이나 가까이하고 싶은 분들과 함께 보시면 좋을 7월 11시 콘서트, 초대권의 행운을 향해 댓글로 참여해보세요!^^ ▶호평을 받았던 지난 11시 콘서트 지난 4월 11시 콘서트에서도 로시니의 오페라 서곡, 모차르트의 , 도니제티의 오페라가 소개되었었는데요. 도니제티의 에 넘쳐흐르는 코믹하면서도 사랑스러운 분위기를 잘 담아낸 ‘조용히, 조용히 들으시오’ 가 갈채를 받으면서.. 2015.06.29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