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백신

포스트 코로나 시대, 무엇이 달라졌을까? 일상 속 변화 한눈에 살펴보기 코로나 19가 전 세계적으로 장기화하고 있습니다. 전 세계 코로나 19 확진자는 수백만 명을 넘어섰고, 사망자도 수십만에 이르고 있습니다. 각국 정부에서도 코로나 사태를 장기전으로 준비하고 있습니다. 이에 우리의 일상생활도 바뀌게 되었는데요. 따스한 날씨의 봄나들이, 영화와 콘서트 같은 문화 여가, 황금연휴 기간의 해외여행, 스포츠 경기 직관 등 코로나 19가 없었다면 당연하게 누렸을 일상생활입니다. 코로나 19는 우리 생활을 180도 바꾸었고 이 때문에 사람들은 기존에 누렸던 소소한 일상이 얼마나 소중한지 피부로 느끼고 있습니다. 모든 사람이 과거와 같은 일상으로 돌아가고 싶지만, 정부와 전문가들은 코로나 이전(BC) 시대는 다시 오지 않고 새로운 AD(After Disaster) 시대를 대비해야 한다.. 2020. 5. 25. 더보기
감염병으로부터 우리 몸을 지켜주는 최전방 부대, 면역체계 우리를 병에 걸리게 하는 병원균은 곳곳에 널려 있습니다. 지저분한 곳은 물론이고 깨끗해 보이는 방이나 사무실에도 존재하는데요. 심지어 우리의 손과 발, 입속에도 있답니다. 우리는 일상 속에서 수많은 병원균을 접하며 언제나 질병에 노출되어 있다는 이야기인데요. 병을 일으키는 병원균이 여기저기에 득실득실하다니 조금 무서운 생각이 듭니다. 하지만, 너무 걱정하지 않아도 됩니다. 면역력이 있다면 병원균의 위협에서 간단하게 벗어날 수 있기 때문이죠. 면역력이란, 우리 몸을 위협하는 병원균이나 이물질에 대해 우리 몸 스스로를 방어하고 보호하는 기능을 뜻합니다. 우리 몸을 지켜주는 최전방 수비수인 면역체계, 과연 어떻게 우리 몸을 보호해 줄까요? ▶ 1차 방어선 피부와 점막 우리 몸 전체는 하나의 잘 훈련된 군대처럼.. 2020. 5. 22. 더보기
여름철 짜증 유발자 모기, 효과적인 모기 퇴치방법은? 낮에는 폭염, 밤에는 열대야로 무더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더위만큼 우리를 괴롭히는 또 한 가지, 바로 여름철 불청객 모기죠. 윙윙거리는 소리로 새벽잠을 깨우는 데다 물린 자리는 빨갛게 붓고 간지러워 여러모로 골칫거리인데요. 어릴 적처럼 방역차를 따라다니거나, 스프레이를 뿌리면 모기를 퇴치할 수 있을까요? 모기에 관한 속설, 모기의 습성 등을 살펴보고 효과적인 모기 퇴치법을 소개하겠습니다. 잠자리에 들기 전 엥엥 거리는 모기 소리에 잠 못 이룬 경험 다들 한 번쯤은 있으실 텐데요. 연일 이어지는 여름철 무더위와 함께 찾아온 모기. 대전지역 유통업계에 따르면, 7월 모기 퇴치제품 판매량이 전월 대비 평균 10%가 올랐다고 합니다. 특히 전기 모기채는 7%, 모기향은 11% 판매량이 증가하면서 모기 퇴.. 2016. 8. 5.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