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인포그래픽] 봄만 되면 꾸벅꾸벅, 춘곤증일까? 만성피로증후군일까? 따사로운 햇볕이 쏟아지는 봄이 오면 찾아오는 ‘춘곤증’. 전날 충분히 잠을 잤는데도 낮에 몸이 나른해지고 졸음이 쏟아지는 경험을 해본 적 있죠? 봄이 되면 유달리 심한 피로감이나 식욕부진, 무기력함을 느끼기는 증상인데요. 하지만 춘곤증에는 함정이 하나 숨어있습니다. 바로 증상이 비슷한 질환 ‘만성피로증후군’과 구분하기 어렵기 때문입니다. 춘곤증이라 가볍게 여기다가 낭패를 볼 수 있습니다. 춘곤증과 만성피로 증후군, 어떻게 다를까요? 봄이면 찾아오는 춘곤증으로 피로를 느끼는 직장인이 참 많은데요. 직장인들이 피로함을 가장 많이 느끼는 요일은 당연하게도 ‘월요일이었습니다. 잡코리아의 ‘직장인 피로 현황’ 조사에 따르면, 45.3%의 직장인들이 피로를 느끼는 이유를 ‘업무 스트레스’로 꼽았습니다. 봄이 되면서.. 2019. 3. 29. 더보기
<한화와 함께하는 2019 교향악축제>로 맞이하는 봄맞이 꽃샘추위가 기승을 부리는 3월, 이제 2주만 기다리면 따뜻한 햇볕과 향기로운 꽃향기가 가득한 봄이 시작되는 4월이 옵니다. 알록달록 화려한 색깔을 뽐내는 꽃 축제, 따스한 봄바람을 즐기는 봄 소풍 등 저마다 봄을 만끽할 계획이 있을 텐데요. 이번 봄에는 아름다운 음악을 통해 봄을 맞이하는 것은 어떨까요? 바로, 를 즐기는 것인데요. 기분 좋은 봄바람과 함께 아름다운 선율로 여러분의 마음을 촉촉하게 적셔줄 국내 최고의 클래식 음악 축제이기 때문이죠. 그럼 이번 봄을 한껏 더 풍성하고 아름답게 할 이번 공연을 자세히 한번 살펴볼까요? ▶ 한화와 함께하는 2019 교향악축제 매년 4월이면 봄 내음과 함께 시작되는 교향악축제는 1989년 예술의전당 음악당 개관 1주년 기념으로 첫 공연을 선보인 이후 현재까지 많.. 2019. 3. 22. 더보기
[11시 콘서트 초대 이벤트] 사랑하는 연인들의 모습을 음악으로 나타낸 클래식 공연 2019년 세 번째 11시 콘서트는 꽃샘추위가 봄을 시샘하던 3월 14일에 여러분을 찾아왔습니다. 봄날의 화려함을 시샘하는 꽃샘추위가 이해될 만큼 봄날의 따사로움을 느낄 수 있는 공연이었는데요. 4월에는 또 어떤 공연이 여러분을 기다리고 있을까요? ▶ 봄날의 화려함을 선율로 느낄 수 있었던 3월의 11시 콘서트의 시작은 베를리오즈의 으로 시작되었는데요. 꽃망울에서 꽃이 피어나는 느낌의 전주로 시작된 이 곡은 관현악법 대가인 베를리오즈의 솜씨가 절묘하게 발휘된 곡입니다. 활기찬 무곡과 잉글리시 호른이 꺼내놓는 유려한 가락의 어우러짐이 매력적인 곡이었는데요. 사육제의 떠들썩한 분위기, 사랑의 도피를 감행하는 연인들의 열정적인 모습을 상상할 수 있었답니다. 다음으로 이어진 곡은 오펜바흐의 중 ‘뱃노래’입니다... 2019. 3. 20. 더보기
올 겨울에 구매한 비싼 겨울 옷, 내년에도 새 옷처럼 입으려면? 겨울 옷을 꺼내 입을 시기가 찾아왔습니다. 그런데 패딩의 솜이 푹 꺼져 있거나, 니트가 쭉 늘어나 있는 등 옷 컨디션이 말이 아닌 경우가 있죠. 이유는 잘못된 관리법! 겨울 옷은 소재가 다양해 그에 알맞게 관리를 해야 오래 입을 수 있답니다. 꺼낼 때마다 새 옷처럼 기분 좋게 입을 수 있는 겨울철 옷 관리법, 알려 드릴게요! ▶소재별로 조금씩 다른 겨울 옷 보관 오리털 패딩의 보관 방법 패딩을 옷걸이에 걸어서 보관하는 분들이 많은데요. 걸어서 보관하게 되면 옷 사이에 끼어서 숨이 눌릴 수 있고 아래쪽으로 쏠리기 때문에 솜이나 충전재가 뭉칠 수 있습니다. 옷걸이에 걸기 보다는 돌돌 말아 보관하는 것이 올바른 보관법입니다. 잘 접은 뒤 천천히 눌러가며 모양을 잡으며 말아준 뒤 좁은 선반 같은 공간에 넣어 보.. 2018. 12. 11. 더보기
가을 타는 걸까 우울증인 걸까? 계절의 변화와 함께 오는 계절 우울증의 극복 방법! 날씨가 쌀쌀해지는 가을철이면 기분이 괜히 우울해지는데요. 이러한 현상을 보통 ‘가을 탄다’ 라고 표현합니다. 사람의 기분은 여러 요인에 의해 영향을 받는데 계절적 흐름도 영향을 미친다고 하는데요. 계절에 의한 우울증은 계절성 우울증(seasonal affective disorder) 혹은 계절성 정동장애라고 합니다. 계절 우울증은 겨울철뿐 아니라 정기적으로 매년 여름이면 우울한 증상이 심해지고 가을이 오면 조금 나아지는 여름철 우울증도 있는데 83%가 여성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2013년을 기준으로 계절성 우울증으로 진료를 받은 환자가 7만 7천여 명에 이른다고 밝혔는데요. 그렇다면 계절 우울증의 원인과 극복 방법은 무엇일까요? 지금 한화생명과 함께 알아보세요! 김민지 2018. 10. 26. 더보기
식욕의 계절 가을? 가을이 되면 식욕이 증가하는 이유! ‘가을’ 하면 떠오르는 말이 있죠. 바로 ‘천고마비(天高馬肥)’ 입니다. ‘하늘은 높고 말이 살찐다’는 천고마비는 맑고 풍요로운 가을의 풍경을 이르는 동시에 식욕이 왕성해지는 계절이라는 뜻을 갖고 있는데요. 그래서인지 가을이 되면 입맛이 당기고 살이 찐다는 분들이 많습니다. 왜 가을이 되면 식욕이 돌고 체중이 증가하는 것일까요? ▶가을에 유독 식욕이 증가하는 이유는? 우리가 가을에 식욕이 증가한다고 느끼는 이유는 식욕을 조절하는 호르몬 ‘세로토닌’의 분비가 줄어들기 때문입니다. 세로토닌은 우리 몸 전체에 영향을 주는 호르몬으로 뇌에서는 기분, 수면, 기억력, 인지 기능, 충돌 조절, 불안, 초조감, 식욕 등에 관여하는데요. 특히, 식욕 중 특히 탄수화물 섭취와 관련이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세로토.. 2018. 10. 16. 더보기
미세먼지 배출을 위한 직장인 착한 세끼 추천! 봄철 미세먼지의 공습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나날이 잦아지는 발생 빈도와 높아지는 농도로 최근 근심거리를 넘어 사회적 이슈까지 되고 있는데요. 미세먼지가 다양한 만성질환을 일으키는 등 우리 몸에 끼치는 악영향이 많다고 알려지면서 몸 속 미세먼지 배출에 도움이 되는 음식이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건강한 봄을 만들어 주는 착한 먹거리에는 어떤 것이 있을까요? ▶미세먼지가 왜 위험한 걸까? 미세먼지가 위험한 이유는 호흡기를 통해 몸 속으로 깊숙이 침투하기 때문입니다. 미세먼지는 머리카락의 20분의 1, 30분의 1에 불과할 정도로 입자 크기가 작아 코 점막에서 걸러지지 않고 폐 속 공기주머니인 ‘폐포’로 들어가게 되고 모세혈관을 통해 혈액에 섞이며 온 몸으로 퍼지게 되는데요. 호흡기를 통해 인체 내에 유입된 미.. 2018. 4. 24. 더보기
[11시 콘서트 초대 이벤트] 친구의 다정한 노래 같던 봄의 목소리 따뜻한 날씨의 봄을 맞이하는 2018년 4월 둘째 주 목요일 오전에는 예술의 전당 콘서트홀에 많은 사람들이 모였습니다. 한 달에 한 번씩 열리는 가 열리기 때문이었는데요. 얼마 전까지 쌀쌀했던 날씨도 공연장을 찾은 관중들과 하나가 되었는지 제법 화창한 분위기로 다정한 봄의 목소리가 연주되었습니다. 이날 연주된 곡들은 다정한 봄 날씨에 더없이 어울리는 왈츠 곡과 오페라 넘버들이었습니다. 그럼 4월의 가 들려준 봄의 목소리, 어떤 음악들이었는지 함께 보시죠. ▶산뜻한 왈츠에 경쾌한 오페라가 반짝이던 축제 한마당 - 4월의 4월의 11시 콘서트는 악단부터 참 특별했는데요. 협동조합의 프로 오케스트라로 창단 때부터 화제를 모았던 코리아 쿱 오케스트라가 이날의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능숙하면서도 여유 있게 이어나가 .. 2018. 4. 19.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