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산책

일교차 심한 가을, 환절기 건강관리 TIP! 유난히 무더웠던 여름이 지나고 가을이 성큼 다가왔습니다. 선선한 바람이 반가운 분들이 많을 텐데요. 하지만 낮과 밤의 기온 차가 큰 환절기엔 건강관리에 특히 유의해야 합니다. 하루에도 큰 폭으로 변하는 기온에 신체리듬이 깨지기 쉽기 때문이죠. 일교차 심한 환절기 건강관리를 위한 꿀 팁을 공개합니다! ▶왜 환절기에는 면역력이 떨어지는 걸까? 면역력은 외부에서 우리 몸에 침입한 세균이나 바이러스 등을 싸워 물리치게 하는 인체 방어 시스템입니다. 면역력이 약해지면 질병에 쉽게 노출되고 이겨내지 못하게 되는데요. 환절기가 되어 급격하게 기온 차가 나게 되면 신체 적응력이 떨어지게 되고, 적정 체온을 유지하기 어려워지면서 바이러스가 몸에 침투하기 좋은 환경이 조성됩니다. 환절기에 면역력을 더 세심하게 챙겨야 하는.. 2018. 9. 17. 더보기
휴가 후 더 피곤한 이유! 여름휴가 후유증 극복 하려면? 휴가를 다녀온 뒤 평소보다 더 피곤하고 무기력해지는 경험, 한 번쯤 있으실 텐데요. 원인은 바로 ‘휴가 후유증’ 때문이라고 합니다. 여름휴가 후 찾아오는 불청객, 휴가 후유증의 증상과 극복방법에 대해 자세히 알려드릴게요! ▶여름 휴가 후유증이란? 휴가 후유증이란 휴가 후의 무기력감과 수면장애, 식욕감퇴 등 업무 의욕을 떨어뜨리는 다양한 증상을 말합니다. 여러 증상이 복합적으로 나타나는 경우도 많은데요. 무엇보다 가장 큰 문제는 불면증 등 수면 밸런스가 깨지는 것인데요. 휴가 기간 동안의 수면습관 때문에 일상생활로 돌아왔을 때 어려움을 겪게 되는 것을 말합니다. 한 취업 포털의 설문조사에 따르면 여름휴가를 다녀온 직장인의 대부분이 여름휴가 후유증을 겪고 있다고 합니다. 설문 응답자들은 ‘여름휴가 후유증을 .. 2018. 7. 31. 더보기
물놀이 안전사고 주의! 한화생명 영플러스재해보험(무)으로 안전하게 여름 보내기 여러분은 주로 여가시간에 어떤 활동을 하나요? 2016년 문화체육관광부 국민여가활동조사에 따르면, 자연명승 및 풍경관람이 약 33.8%를 차지하며 여가활동 중 전체 1위를 차지하였습니다. 이처럼 주 5일 근무제 대체공휴일제 시행으로 평소에 하기 어려운 건강 증진을 위해 등산을 하거나 가벼운 산책, 가족과 함께 캠핑, 평소 찜 해둔 아이템 쇼핑 등 여가활동이 다변화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다양한 활동 속에서 불의의 사고가 잇따르고 있는데요, 나의 여가활동을 책임질 영플러스재해보험으로 든든한 여가활동을 즐겨보세요. ▶ 여가활동과 함께 찾아오는 사고 본격적인 산행 철을 맞아 전국 등산로에서는 다양한 사고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제주도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2015년부터 지난해까지 최근 3년간 제주지역에서 발생한 산.. 2018. 6. 21. 더보기
한화생명 다이렉트보험 <온슈어>의 특별한 이벤트, 당신의 버킷리스트여행지는 어디인가요? 누구든 ‘죽기 전에 꼭 해 보고 싶은 일(버킷리스트)’를 생각해 본 적이 있을 것입니다. 무언가를 배우거나, 누군가를 만나는 일도 있을 거고, 여행도 껴 있을 것입니다. 여러분들은 어떤 버킷리스트를 가지고 계시나요? 많은 분이 공통으로 꿈꾸는 버킷리스트를 꼽아보고 지금 당장 실천할 수 있는 방법도 알려드립니다. ▶ 죽기전에 꼭 해야 할, 버킷리스트 5가지! 1. 혼자 여행하기 혼자 하는 여행은 현지인이나 다른 여행자들과의 인연을 만들기도 합니다. 초보 여행자라면 비교적 치안이 잘 되어 있거나 관광 산업이 발달한 국가가 안전합니다. 가까이는 일본, 대만부터 장거리 여행지라면 프라하, 부다페스트 등의 도시를 추천합니다. 2. 부모님 효도 여행 보내드리기 사랑하는 부모님께 여행의 즐거움을 선물하는 것. 큰돈을.. 2018. 5. 23. 더보기
도심 속 힐링 스팟! 소확행을 위한 아름다운 도시 숲 BEST 5 최근 TV 프로그램 ‘숲속의 작은집’을 통해 자연 안에서 혼자만의 시간을 보내는 모습이 화제가 되었는데요. 오롯이 혼자 지내는 시간은 그 자체로 달콤한 힐링이죠. 일상을 벗어나 고요한 자연으로 떠나고 싶지만 그럴 수 없다면 가까운 도시숲으로 떠나보는 건 어떨까요? 녹색으로 둘러싸인 숲에서 시간을 보내는 것만으로도 몸과 마음이 편안 해지는데요. 소확행을 느낄 수 있는 아름다운 도시숲을 소개합니다. ▶힐링 스팟 1. 양재 시민의 숲 울창한 나무가 반겨주는 양재동 시민의 숲은 도심 속에서 보기 드문 울창한 수림대를 형성하고 있습니다. 느티나무와 단풍나무, 감나무, 모과나무 등 43종 9만 6천여 그루가 시원스레 펼쳐져 있는데요. 산책로를 걷다 보면 쇠딱따구리와 오목눈이, 다람쥐가 태연하게 돌아다니는 모습을 볼.. 2018. 5. 10. 더보기
건강한 노후를 원한다면? 멍뭉이와 함께하는 노후생활 최근 ‘펫팸족’이란 말을 들어본 적이 있으실 겁니다. 이는 ‘Pet’과 ‘Family’의 합성어로 반려동물을 마치 가족처럼 아끼고 보살피는 사람들을 부르는 신조어입니다. 이처럼 과거 주로 집을 지키거나 쥐를 잡는 용도로 기르던 개나 고양이를 가족의 한 구성원처럼 대하는 사람들이 늘면서 관련 산업도 빠르게 성장하고 있습니다. 농협경제연구소 자료에 따르면 반려동물 관련 시장 규모는 지난 2012년 9천억에서 2020년이면 약 5조 8천억까지 성장할 거라고 합니다.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것이 노인의 신체적, 정신적 건강에 도움이 된다는 사실은 이미 다양한 기존 연구를 통해 입증되고 있습니다. 반려동물과 함께 하면서 신체적, 정신적으로 보다 건강해지는 현상을 ‘반려동물효과(companion animal effec.. 2017. 10. 17. 더보기
펫팸족 주목!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경제 ‘펫코노미’ 반려동물에 대한 인식이 해마다 개선되고 있습니다. 몇 년 전까지만 해도 함께 사는 동물을 ‘주인이 기른다’라는 뜻으로 동물들을 ‘애완동물’이라고 칭했습니다. 그 후 “인간과 애완동물의 관계(the human-pet relationship)” 국제 심포지엄에서, 애완동물의 가치를 재인식하자는 의미에서 ‘반려동물’이라는 명칭이 제안되었습니다. 그리고 이제는, [반려-짝이 되는 친구]를 뛰어넘어, 사람과 동물의 구분 없이 ‘가족’으로 받아들이면서 ‘펫팸족 (Pet+Family)’라는 단어가 만들어졌습니다. 강아지와 고양이뿐 아니라, 새와 물고기, 고슴도치와 햄스터 등 다양한 종류의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사람들의 수는 계속 늘어나고 있습니다. 2015년 통계청 자료 기준으로 우리나라 1,911만 가구 중 457가.. 2017. 7. 28. 더보기
여름이라고 방심은 금물, 여름 감기로부터 나를 지켜주는 보험은? 일찍 찾아온 더위에 에어컨을 찾기 시작하면서 냉방병, 여름 감기 등 급격한 기온에 따른 질병이 활개를 치고 있는데요. 여름 질병으로부터 자유로울 수 있는 방법은 무엇일까요? 건강하고 활기찬 여름 나기 준비법을 지금 한화생명과 함께 확인하세요. 냉방병과 여름 감기를 예방하기 위해서 가장 중요한 것은 ‘실내 외 급격한 온도 차이’를 줄여야 합니다. 에어컨 온도는 25도를 지키고, 가디건이나 점퍼 등의 가벼운 긴 옷을 걸치고, 따뜻한 물을 틈틈이 마셔 온도 변화에 대비하는 것도 좋습니다. 또, 실내 환기를 통해 공기를 순환시키고, 바깥공기를 맡으며 가벼운 산책을 해주면 건강 유지에 도움이 된답니다. 성큼 다가온 여름, 미리미리 대비하는 지혜를 발휘해 보시기 바랍니다. 봄이 실종되고 폭염이 갑자기 찾아왔습니다... 2017. 7. 18.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