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실비보험

요즘 20·30세대라면, 미니보험으로 똑똑하게 소비하기 일자리 감소로 나아질 기미를 보이지 않는 취업난, 학자금 대출로 인해 늘어나는 빚까지… 요즘 20·30세대의 고충은 이만저만이 아닙니다. 이 때문에 결혼할 여력도, 결혼하고 싶은 욕구도 없어, 1인 가구의 비중도 늘어나고 있습니다. 그래서 혹시 모를 상황에 대비할 수 있는 보험 상품은 지출 항목 가운데 가장 뒷전으로 밀리기 일쑤인데요. 이렇게 보험에 가입하기 힘든 20·30세대를 위해 보험사들은 ‘미니보험’을 출시하여 틈새시장을 공략하고 있습니다. 오늘은 혹시 모를 상황에 대비할 수 있는 보험에 접근하기 힘든 20·30세대를 위해 출시된 미니보험은 어떤 것들이 있는지 함께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 짠테크의 대표주자 20·30세대를 공략한 미니보험 과거 부모 세대보다 길어진 학력과 일자리 감소로 인한 취.. 2019.08.07 더보기
[보험Talk, 보톡스] 유지해야 할까, 해약해야 할까? 가입보다 고민되는 보험 중도 해지 보험에 대한 고민을 쫙 펴주는 보험 토크, 4월의 주제는 ‘보험금 해지’에 관한 내용입니다. 보험 가입 후 시간이 지나면서 재정 상태가 나빠지거나 새로운 자산을 매입할 때 필요한 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보험 해지를 고민하는 분이 계실 텐데요. 오늘은 매달 내는 보험금이 부담될 때, 보험 중도해지에 관한 이야기를 해볼까 합니다. ▶ 보험, 유지해야 할까? 해약해야 할까? 보험에 가입할 때는 필요해서 가입했던 보험이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보험에 대한 필요성을 잊게 되곤 합니다. 게다가 가계 부채 부담으로 서민들의 가계 살림살이가 갈수록 팍팍해지면서 보험 중도 해약 건수도 점점 증가하고 있는데요. 최근 금감원에 따르면, 2017년 7월~ 2018년 6월까지 손해보험사 장기 보험 해약 건수는 402만 9,737건.. 2019.04.24 더보기
[보험TALK, 보톡스] 미리 알고 있으면 도움되는 보험금 청구방법 보험 가입자라면 한 번쯤 겪어본 고민을 쫙 펴주는 Talk! 3월의 고민은 준비하기도 귀찮고 부담스러운 ‘보험금 청구’에 대해 이야기해볼까 하는데요. 인생을 살면서 언제든 일어날 수 있는 불의의 사고나 질병을 대비해 가입하는 제도인 보험. 그러나 보험료를 꾸준하게 납부하면서도 보험금을 청구하는 방법을 모르거나, 청구하는 것을 잊어버려 보험금을 받지 못하는 사람이 많다고 합니다. 까다롭고 귀찮아 보이는 보험금 청구하기, 한화생명에서 알려드릴게요! ▶ 보험금 청구, 어떤 서류가 필요한가요? 보험금을 청구할 때에는 담당 설계사의 도움을 받아 청구하는 것이 수월하지만, 보험금을 직접 청구하는 방법을 알아 둔다면 큰 도움이 된답니다. 보험금을 청구할 때 필요한 서류 종류부터 알아볼까요? 보험금 청구는 보험회사별로.. 2019.03.27 더보기
위험에서 일상을 보호하는 보장성 보험 보험은 미래의 걱정을 사는 일이라는 말이 있죠. 사망했을 때 남은 가족을 위해, 혹시 생길 수 있는 질병이나 상해에 대비하기 위해, 노후 준비 등 다양한 상황에 대비하는 보장성 보험의 진가를 표현한 말이 아닐까 싶은데요. 오늘은 삶의 질을 유지하는데 가장 기본이 되는 ‘건강’을 지켜주는 보장성 보험에 대한 이야기를 준비 했습니다 늘어난 수명만큼 행복한 삶도 연장되면 좋겠지만, 기대수명이 증가한다는 것은 그만큼 더 오랜 기간 질병을 가지고 살아야 한다는 의미이기도 하죠. 실제로 한국보건사회연구원의 건강수명 산출보고서(2014년)에 따르면 우리나라 사람들은 인생의 8분의 1을 질병을 안고 살아간다고 하는데요. 유병장수 시대, 기본적인 행복이 보장된 미래를 누리기 위해 보장성 보험은 선택이 아닌 필수랍니다! .. 2017.04.17 더보기
2016년, 실손의료보험 어떻게 달라졌나? 우리나라 60세 미만 인구의 약 70%가 가입한 국민보험이 있는데요. 최근 몇 년 사이 인기를 끌게 된 실손의료보험은 현재 우리의 생활에서 뗄레야 뗄 수 없는 밀접한 금융상품으로 자리잡혔습니다. 이에 따라 얼마 전 금융당국은 소비자 권익 강화 차원에서 실손의료보험의 전면 개정을 2016년 1월부터 시행한다고 발표했는데요. ☞'실손의료보험 표준약관 주요 개정내용'을 확인하시려면 위 이미지를 클릭하세요. 어떠한 부분이 변경되었는지 자세히 알아보실까요? 우선 이번에 알려드릴 실손의료보험 개정 내용은 2016년 1월 1일 이후 새롭게 가입하는 신규 계약에만 해당되는 내용뿐만 아니라 이른바 '표준화 실손보험(2009년 10월 이후 가입한 실손의료보험을 통칭)' 이후 가입했던 기존 계약자에게 소급 적용되는 내용도 .. 2016.01.18 더보기
모럴해저드의 끝판왕, 보험사기! 현대인의 필수보험, 제2의 국민건강보험이라고 불리는 보험은 무엇일까요? 딩동댕~♬ 맞습니다. 바로 실손의료보험입니다. 일명 실비보험, 실손보험 등으로 불리곤 합니다. 아마 여기 한화생명 블로그에 들어오셔서 클릭하신 네티즌이시라면 당연히 가입하고 계시겠죠? 약 2,600만 명이 넘는 국민이 가입을 하고 있어서 국민보험이라는 별칭으로까지 불리고 있는 보험상품이에요. 다 아시겠지만 가입자가 입원 또는 통원을 통해 치료를 받았을 때 실제로 본인이 지출한 의료비를 보상하는 보험이죠. 그런데 왜 뜬금없이 실손의료보험 얘기를 하냐고요? 실손의료보험은 대부분이 일반 보장성보험과 다르게 갱신보험 형태로 질병에 걸릴 위험률과 보험금 지급 실적 등을 반영해 보험료가 3~5년마다 변경됩니다. 최근 빠르게 진행되고 있는 고령화.. 2015.04.16 더보기
노후준비, 남성보다 여성이 더 필요한 이유는? 보험연구원 자료에 따르면, 우리나라 65세 이상 고령층 빈곤율은 45.1%로 OECD 국가들 가운데 가장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 중에서 여성 노인의 빈곤은 남성에 비해서도 훨씬 더 심각한 상황이죠. 여성 노인의 빈곤율은 47.2%로, 남성 노인의 빈곤율 41.8%보다 높게 나타나고 있습니다. 과거에는 남편이나 자녀를 통해 노후를 보장 받았지만, 부모 부양에 대한 인식이 점차 달라지면서 자녀와 동거하는 노인은 줄어들고, 독거노인 가구는 늘어나고 있는 상황입니다. 남성보다 여성의 평균수명이 더 길다는 점을 감안하면, 여성 노인이 홀로 지내야 하는 시간은 생각보다 길어질 수 있고요. 2013년 고령자통계에 따르면, 65세 이상 고령자를 대상으로 부모 부양에 대한 견해를 조사한 결과, “가족이 돌보아.. 2014.12.10 더보기
팥쥐는 보험 가입한 날에 보험금을 받을 수 있을까? 옛날 옛적, 콩쥐는 어머니를 여의고 계모와 그의 딸인 팥쥐와 함께 살고 있었습니다. 계모는 자신의 자식인 팥쥐만 사랑하고 콩쥐에게 모든 집안일을 시키고 괴롭히기까지 했죠. 어느 날 아침, 계모는 사랑하는 팥쥐를 위해 실손의료비보험에 가입시켜 주었습니다. 그런데 바로 그 날 사건이 일어났습니다. 늘 팥쥐와 계모에게 시달림을 당하던 콩쥐가 그 날 오후, 욱하는 마음에 언덕에서 놀고 있던 팥쥐를 슬쩍 밀어 다치게 했던 것이죠. 공교롭게도 보험에 가입한 바로 그 날 다친 팥쥐. 팥쥐는 실손의료비보험의 혜택을 받을 수 있을까요? ▶보험계약은 언제부터 성립될까? 팥쥐가 보험 혜택을 받을 수 있는지 알아보던 팥쥐 엄마는 한 가지 의문이 생겼습니다. 바로 '보험계약이 언제부터 성립되는가?’ 는데요. 보험계약은 청약서에.. 2014.05.20 더보기